로사리오, 5일 KIA전 선발 출장…정근우 하루 더 휴식
로사리오, 5일 KIA전 선발 출장…정근우 하루 더 휴식
  • 이원희 기자
  • 승인 2017.08.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TN스포츠(대전)=이원희 기자]

큰 부상을 피한 한화 이글스 윌린 로사리오가 5일 대전에서 열리는 KIA 타이거즈와의 시즌 10차전에서 선발 출장한다. 하지만 주전 2루수 하루 더 휴식을 받을 전망이다.

이상군 한화 감독대행은 5일 KIA전에 앞서 “로사리오가 선발로 나선다. 하지만 정근우는 하루 더 휴식이 필요할 것 같다”고 설명했다.

로사리오와 정근우는 지난 3일 마산 NC 다이노스전에 출전했지만 나란히 햄스트링 부상을 당해 우려를 샀다. 올시즌 한화는 유독 햄스트링 부상자가 많아 더욱 걱정됐던 상황.

다행히 큰 부상은 아니었다. 로사리오는 전날 경기부터 뛸 수 있었지만, 선수 보호 차원에서 하루 휴식을 받았다. 정근우는 오는 6일 KIA전부터 출전할 예정이다. 

사진=한화 이글스

mellor@stnsport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