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 샤롯데 봉사단, 티볼 아카데미 실시
롯데 샤롯데 봉사단, 티볼 아카데미 실시
  • 이원희 기자
  • 승인 2017.08.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TN스포츠=이원희 기자]

롯데자이언츠 샤롯데 봉사단은 지난 4일 열린 넥센과의 홈경기에 체리테이블과 연계한 티볼 아카데미를 실시했다.

체리테이블이란 롯데가 지난해부터 진행하고 있는 좌석 기부 프로그램으로 부산지역소외계층에 야구관람기회를 제공하여 생활의 즐거움을 공유하는 사회공헌활동이다. 올해는 한층 더 폭넓은 경험을 제공하기 위해 체리테이블 프로그램과 티볼 아카데미를 연계하여 진행하고 있다.

이날 행사에는 가야지역 아동센터에서 20여명의 아이들이 참가했다. 아이들은 경기 전 사직야구장 티볼체험구장에서 공격과 수비에 걸쳐 기본적인 티볼 교육을 받고 미니게임을 즐겼다. 이후 그라운드에서 기념사진을 촬영하는 시간을 갖고 관중석으로 자리를 옮겨 경기를 관람했다.

한편, 롯데는 8월 한 달간 체리테이블과 연계한 티볼 아카데미를 지속적으로 운영한다.

사진=롯데 자이언츠

mellor@stnsport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