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이브(La'eeb) 도하] 벤투 감독 "손흥민 몸 100%까지는 회복 필요해"
[라이브(La'eeb) 도하] 벤투 감독 "손흥민 몸 100%까지는 회복 필요해"
  • 이상완 기자
  • 승인 2022.11.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4일(현지시간) 카타르 알라이얀 에듀케이션 시티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카타르 월드컵 H조 1차전 대한민국과 우루과이의 경기 전반전, 대한민국 파울루 벤투 감독이 경기를 지켜보고 있다. 사진|뉴시스
24일(현지시간) 카타르 알라이얀 에듀케이션 시티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카타르 월드컵 H조 1차전 대한민국과 우루과이의 경기 전반전, 대한민국 파울루 벤투 감독이 경기를 지켜보고 있다. 사진|뉴시스

 

[알라얀(카타르)=STN스포츠] 이상완 기자 = "장악력이 좋았다."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한국 축구 국가대표팀은 24일 오후 10시(이하 한국시각) 카타르 도하 알라얀에 위치한 에듀케이션 시티 스타디움에서 우루과이와 '2022 국제축구연맹(FIFA) 카타르 월드컵' H조 1차전에서 0대0 무승부를 거뒀다.

승점 1점을 확보한 한국은 오는 28일(목) 가나와 2차전에서 반드시 승점 3점을 확보해야 한다.

이날 한국은 4-2-3-1의 공격적인 전술로 세계적인 우루과이 공격수와 대등한 경기를 펼쳤다. 안와골절로 마스크 투혼을 예고한 손흥민도 부상 여파가 느껴지지 않을 정도로 예전 경기력을 되찾는 듯 했다. 다만, 수비에서 몇 차례 결정적인 위기를 넘겨주는 등 집중력이 떨어지는 모습은 수정 보완해야 할 부분으로 꼽힌다.

경기가 끝나고 공식 기자회견에서 벤투 감독은 "대체적으로 좋은 경기였다. 경쟁력이 있는 경기였다. 양팀 모두 존중하면서 경기를 치렀다. 우리들은 이번 경기가 힘들거라는 것을 알고 있었다. 상대도 잘하는 선수라는 것을 알고 있었다. 우루과이는 기술적, 신체적으로 너무 훌륭한 선수들이다. 우리 선수들은 결론적으로 잘했다. 전반전은 장악력이 더 좋았다고 생각한다"면서 "양쪽 다 쟁쟁한 선수들이 많았기 때문에 조직력으로 봤을 때에는 잘했다고 생각한다. 우리가 한팀으로서 잘 꾸리고 서포트를 잘했다고 생각한다"고 경기를 마친 소감을 말했다.

벤투 감독은 우루과이를 상대로 굉장히 공격적으로 나섰다.

이에 대해 벤투 감독은 "이번 경기를 통해 잘했던 부분, 못했던 부분을 평가해야 한다. 제 생각에는 긍정적이고 잘했다는 부분은 전반적으로 경기력을 레벨업하고자 했다. 경기도 치열했다. 우리의 경기력을 한단계 올려야 한다고 생각했는데 잘했다고 생각한다"며 "공격력을 가져가고 싶었다. 아주 용감하게 진행했다. 상대를 두려워하지 않았다. 선수들이 상황 판단을 잘 이끌어갔다. 후반에는 피로가 쌓여서 경기력이 나오지 않았지만, 앞으로 잘 할수 있을거라 생각한다"라고 설명했다.

또한, 벤투 감독은 "우리가 훈련한대로 한다면 전혀 문제가 없을거라 생각했고 자신감이 있었다. 이번 경기에서 보여줬다. 이 경기 뿐만 아니라 앞으로도 보여줄거라 생각한다. 앞으로 위험요소가 있지만, 상황에 따라 판단을 하고 조정을 해야한다"며 "궁극적으로 봤을 때에는 상대방 팀에 따라서 경기력, 전투력을 해야한다. 그래서 오늘 우리의 역량을 잘 보여줬다고 생각한다. 후반전에는 장악력이 떨어졌다고 생각한다"라고 평가했다.

손흥민의 경기력에 대해서는 "전반적인 상황을 놓고 설명을 해야한다. 손흥민은 부상까지 굉장히 모멘텀을 이끌었고 퍼포먼스도 좋았다. 아주 심각한 부상을 당했다. 오랜기간 동안 회복하고 쉬는 시간을 가졌다. 당연히 경기력 100% 회복하기까지는 시간이 필요하다. 적응을 하는 데에는 시간이 걸릴 거라 생각한다. 그럼에도 전반적으로 우리 선수들은 퍼포먼스를 잘 보여줬다. 공격력과 득점력을 봤을 때, 전반적인 공격력, 도움 능력도 좋았다고 생각한다"고 긍정적으로 바라봤다.

교체 투입한 이강인에 대해서도 "후반 교체 선수는 전반적으로 팀이 어떤 부분에서 필요한지에 따라서 결정을 내렸다. 손흥민과 나상호는 양옆에서 지원을 했다. 스피드를 지원하기 위해서 이강인을 투입했다. 이강인은 스피드와 치고 나가는 능력이 좋다. 우리 팀이 압박이 있을 때마다 이강인이 면모를 드러내는 모습을 보였다. 카타르에서 훈련을 하면서도 잘 드러났다. 이강인은 훈련을 하거나 수비를 할 때에도 좋은 면모를 보여줬다. 그래서 교체선수로 선택을 한것이다. 한국에서는 전반적인 팀에 대한 노력보다는 개인 선수들을 좋아하는 것 같다. 저는 팀을 중요하게 생각한다"라고 밝혔다. 

알라얀(카타르)STN스포츠=이상완 기자

bolante0207@stnsport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인천광역시 부평구 청천동 419-2 부평테크노타워 8층 7호(807호)
  • 대표전화 : 1599-1242
  • 팩스 : 070-7469-0707
  • 명칭 : (주)에스티메타미디어
  • 제호 : 에스티엔메타미디어
  • 등록번호 : 서울 아 00952
  • 등록일 : 2009-09-04
  • 발행일 : 2009-09-04
  • 대표이사 : 이강영
  • 발행인 : 이강영
  • 편집인 : 이승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승호
  • 에스티엔메타미디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에스티엔메타미디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stn5043@stnsports.co.kr
ND소프트 인신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