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타르 WC] ‘박주영 골대 불운 회상’ 박지성, “오늘은 우리가 이길 것”
[카타르 WC] ‘박주영 골대 불운 회상’ 박지성, “오늘은 우리가 이길 것”
  • 하상우 기자
  • 승인 2022.11.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BS 축구 해설위원 박지성. 사진|KFA 제공
SBS 축구 해설위원 박지성. 사진|KFA 제공

[STN스포츠] 하상우 기자 = 박지성 SBS 해설위원이 한국의 승리를 염원했다.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대한민국 축구대표팀은 24일(한국시간) 카타르 알 라얀의 에듀케이션 시티 스타디움에서 우루과이와 ‘2022 국제축구연맹(FIFA) 카타르 월드컵’ H조 1차전 전반전을 0-0으로 마쳤다.

한국은 김승규(GK), 김진수, 김영권, 김민재, 김문환, 정우영, 황인범, 이재성, 손흥민, 나상호, 황의조가 선발로 나섰다.

우루과이는 세르히오 로체트(GK), 마티아스 올리베라, 호세 히메네스, 디에고 고딘, 마르틴 카세레스, 로드리고 벤탄쿠르, 마티아스 베시노, 페데리코 발베르데, 파쿤도 펠리스트리, 다윈 누녜스, 루이스 수아레스가 출전했다.

전반 43분 한국이 실점 위기를 맞았다. 우루과이가 오른쪽 측면에서 코너킥을 얻어냈다. 발베르데가 올려준 공을 고딘이 헤더로 연결했지만 골대를 강타했다.

전반 종료 후 배성재 위원은 “고딘의 헤딩이 골대 맞고 나온 것이 승리의 여신이 우리에게 미소 짓는 결과이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에 박지성 위원은 “2010 남아공 월드컵 때도 박주영의 프리킥이 골대를 맞고 나왔다. 그 경기는 우리가 졌지만 오늘은 우리가 이길 것”이라고 기대를 드러냈다.

STN스포츠=하상우 기자

hsw326@stnsport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인천광역시 부평구 청천동 419-2 부평테크노타워 8층 7호(807호)
  • 대표전화 : 1599-1242
  • 팩스 : 070-7469-0707
  • 명칭 : (주)에스티메타미디어
  • 제호 : 에스티엔메타미디어
  • 등록번호 : 서울 아 00952
  • 등록일 : 2009-09-04
  • 발행일 : 2009-09-04
  • 대표이사 : 이강영
  • 발행인 : 이강영
  • 편집인 : 이승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승호
  • 에스티엔메타미디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에스티엔메타미디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stn5043@stnsports.co.kr
ND소프트 인신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