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코어북] '셰어 결승골' 뉴캐슬, 노팅엄에 2-0 승리
[S코어북] '셰어 결승골' 뉴캐슬, 노팅엄에 2-0 승리
  • 이형주 기자
  • 승인 2022.08.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산뜻한 출발을 한 뉴캐슬 유나이티드.
산뜻한 출발을 한 뉴캐슬 유나이티드.

[STN스포츠] 이형주 기자 = 뉴캐슬 유나이티드가 개막전 승리로 산뜻한 출발을 했다. 

뉴캐슬 유나이티드는 6일(한국시간) 영국 노스이스트잉글랜드지역 타인위어주의 뉴캐슬에 위치한 세인트 제임스 파크에서 열린 2022/23시즌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1라운드 노팅엄 포레스트와의 경기에서 2-0으로 승리했다. 뉴캐슬은 리그 첫 승을 거뒀고 노팅엄은 리그 첫 패를 당했다. 

뉴캐슬이 상대 골문을 위협했다. 전반 19분 번이 상대 진영 왼쪽에서 주엘린통에게 패스했다. 주엘린통이 이를 잡아 드리블 후 슈팅했지만 골키퍼 헨더슨이 쳐 냈다. 

뉴캐슬이 기세를 이어갔다. 전반 26분 타겟이 헤더로 상대 진영 중앙의 기마랑이스에게 패스했다. 기마랑이스가 이를 잡이 드리블 후 슈팅했지만 벗어났다. 

뉴캐슬의 공세가 계속됐다. 전반 34분 윌록이 왼쪽 측면에서 중앙으로 크로스했다. 윌슨이 헤더를 가져갔지만 골키퍼 헨더슨이 잡아냈다. 이에 전반이 0-0으로 종료됐다. 

후반 들어 뉴캐슬의 선제골이 터졌다. 후반 13분 셰어가 상대 진영 오른쪽에서 맥케나가 헤더로 걷어낸 공을 잡았다. 셰어가 드리블 후 슈팅을 했고 골망이 흔들렸다. 

노팅엄이 반격에 나섰다. 후반 17분 윌리엄스가 오른쪽 측면에서 중앙으로 크로스했다. 서리지가 헤더를 가져갔지만 골문을 외면했다. 

뉴캐슬이 좋은 기회를 맞았다. 후반 38분 기마랑이스가 상대 박스 오른쪽으로 패스를 밀어줬다. 알미론이 이를 잡아 슈팅했지만 골키퍼 헨더슨이 막아냈다. 

뉴캐슬의 추가골이 나왔다. 후반 32분 주엘린통이 상대 박스 왼쪽에서 중앙으로 크로스했다. 윌슨이 슈팅한 공이 골라인을 넘었다. 이에 경기는 2-0 뉴캐슬의 승리로 마무리됐다. 

STN스포츠=이형주 기자

total87910@stnsport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인천광역시 부평구 청천동 419-2 부평테크노타워 8층 7호(807호)
  • 대표전화 : 1599-1242
  • 팩스 : 070-7469-0707
  • 명칭 : (주)에스티엔스포츠
  • 제호 : 에스티엔메타미디어
  • 등록번호 : 서울 아 00952
  • 등록일 : 2009-09-04
  • 발행일 : 2009-09-04
  • 대표이사 : 이강영
  • 발행인 : 이강영
  • 편집인 : 이상완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상완
  • 에스티엔메타미디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에스티엔메타미디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sports@stnsports.co.kr
ND소프트 인신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