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스널전 최다골' 케인, "UCL뿐 아니라 '팬들' 위해 이겼어야 해"
'아스널전 최다골' 케인, "UCL뿐 아니라 '팬들' 위해 이겼어야 해"
  • 최병진 기자
  • 승인 2022.05.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토트넘 핫스퍼 공격수 헤리 케인. 사진|뉴시스/AP
토트넘 핫스퍼 공격수 헤리 케인. 사진|뉴시스/AP

[STN스포츠] 최병진 기자 = 헤리 케인(28‧토트넘 핫스퍼)이 승리 요인으로 홈 팬들을 언급했다.

토트넘 핫스퍼는 13일 오전 3시 45분(이하 한국시간) 영국 런던에 위치한 토트넘 핫스퍼 스타디움에서 펼쳐진 아스널 FC와의 '2021-2022시즌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22라운드(순연 경기)에서 3-0으로 승리했다. 토트넘은 승점 65점(20승 5무 11패)으로 아스널(승점 66점)을 바짝 추격했다.

케인이 아스널 킬러임을 다시 입증했다. 케인은 전반 23분 손흥민이 얻어낸 페널티킥을 성공시키며 팀에 리드를 안겼다. 이어 전반 36분에는 손흥민의 코너킥에 이은 로드리고 벤탄쿠르의 헤더를 다시 마무리하며 추가골을 뽑아냈다. 후반 1분에도 손흥민의 득점에 기점 역할을 하며 완승을 이끌었다.

멀티골을 기록한 케인은 아스널전 통산 15경기에서 13골을 기록, 상대전 최다 득점자에 이름을 올렸다. 2014-2015시즌부터 8시즌 연속 득점으로 천적의 모습을 자랑했다.

케인은 경기 종료 후 승리 요인을 밝혔다. 같은 날 영국 매체 <풋볼 런던>에 따르면 케인은 "선수들이 자랑스럽다. 두 경기를 남기고 아스널에 압박을 가했다. 홈 팬들에게 승리를 선사해 기쁘다"라고 밝혔다.

토트넘 팬들은 북런던 더비를 위해 열정적인 응원을 펼쳤다. 카드섹션을 통해 선수들에게 메시지를 전달했고, 격렬한 응원으로 힘을 더했다.

케인은 "분위기가 남달랐다. 팬들이 얼마나 승리를 원하는지 느낄 수 있었다. 경기에 대한 기대감을 알 수 있었고 승리를 전해야 한다고 생각했다"라고 팬들의 의미를 설명했다.

STN스포츠=최병진 기자

cbj0929@stnsport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