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흥민, 특별한 그 이름"...'독설가' 네빌도 푹 빠졌다
"손흥민, 특별한 그 이름"...'독설가' 네빌도 푹 빠졌다
  • 최병진 기자
  • 승인 2022.05.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토트넘 핫스퍼 공격수 손흥민. 사진|뉴시스/AP
토트넘 핫스퍼 공격수 손흥민. 사진|뉴시스/AP

[STN스포츠] 최병진 기자 = "손흥민, 특별한 그 이름(Son, a special word)"

토트넘 핫스퍼는 13일 오전 3시 45분(이하 한국시간) 영국 런던에 위치한 토트넘 핫스퍼 스타디움에서 펼쳐진 아스널 FC와의 '2021-2022시즌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22라운드(순연경기)에서 3-0으로 승리했다. 승점 65점(20승 5무 11패)이 된 토트넘은 아스널(승점 66점)을 승점 1점 차로 바짝 추격했다.

손흥민의 활약은 이날도 압도적이었다. 전반 23분 손흥민은 페널티 박스 안에서 적극적인 침투로 반칙을 당하며 페널티킥(PK)을 얻어냈다. 이를 헤리 케인이 성공시키며 손흥민의 활약을 알렸다.

PK유도와 함께 상대 퇴장까지 이끌어냈다. 아스널의 롭 홀딩은 손흥민을 막기 위해 전반 초반에만 3번의 파울로 옐로우 카드를 받았다. 전반 33분, 손흥민은 뒷공간으로 침투했고 홀딩은 팔꿈치로 손흥민을 가격하며 다시 옐로우 카드를 받았다. 홀딩은 결국 레드카드로 그라운드를 떠났다.

수적 우위를 확보하자 손흥민은 더욱 그라운드를 휘저었다. 전반 36분 날카로운 코너킥으로 케인의 추가골 기점 역할을 했고, 후반 1분에는 페널티 박스 안에서 흐른 볼을 정확한 오른발 슈팅으로 연결해 추가골까지 터트렸다.

손흥민은 리그 21호골을 터트리며 득점 1위 모하메드 살라(22골‧리버풀 FC)를 한 골 차로 추격했다. 3경기 연속골로 흐름도 좋다. 2경기가 남아있는 만큼 역전도 충분히 가능하다.

손흥민의 활약에 '독설가' 게리 네빌(47)도 극찬을 했다. 같은 날 영국 매체 <스카이 스포츠>에 따르면 네빌은 "손흥민은 정말 특별하다(Son, a special word). 손흥민은 득점왕에 대해 신경 쓰지 않는다고 밝혔지만 후반 26분 교체됐을 때 아쉬움을 나타냈다"라며 "손흥민은 선수들의 꿈이다"라고 극찬을 했다.

STN스포츠=최병진 기자

cbj0929@stnsport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