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트리밍] ‘순조로운 적응’ 모마, “발전하는 모습 보여주고 싶어”
[S트리밍] ‘순조로운 적응’ 모마, “발전하는 모습 보여주고 싶어”
  • 반진혁 기자
  • 승인 2021.10.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KOVO
사진|KOVO

[STN스포츠, 광주] 반진혁 기자 = 모마가 계속해서 발전하는 모습을 보여주고 싶다면서 선전을 다짐했다.

GS칼텍스는 22일 오후 7시 페퍼스타디움에서 치러진 페퍼저축은행과의 2021-2022 도드람 V-리그 2라운드 경기에서 3-0(25-19, 25-13, )으로 승리했다. 이날 결과로 2연승을 질주했다.

모마는 경기 후 기자회견을 통해 “좋은 경기였다. 개막전보다 잘했다고 생각한다. 특히, 관중들과 함께해서 좋았다”고 소감을 전했다.

이어 “개막전은 걱정도 있었고 긴장도 했다. 모든 공을 다 처리하겠다는 마음으로 출전했다”며 첫 번째 경기와 달라진 점을 언급했다.

모마는 최고의 활약을 펼쳤다. 서브, 리시브, 블로킹, 스파이크 등에서 존재감을 발휘하면서 팀의 완승을 이끌었다.

하지만, 블로킹 1개 차이로 트리플 크라운(1경기 서브, 블로킹, 후위공격 각 3개 이상 달성) 무산된 건 아쉬움으로 남았다.

이에 대해서는 “좋게 생각하려고 한다. 다음 경기 때 더 잘하겠다”며 선전을 다짐했다.
트리플크라운(1경기 서브, 블로킹, 후위공격 각 3개 이상 달성)에 근접한 활약으로 팀 승리를 이끌었다.

안혜진과의 호흡에 대해서는 “함께 뛸 수 있어 좋다. 말을 안 해도 아는 사이다. 서로 돌봐준다는 느낌이 든다”고 만족감을 표했다.

차상현 감독은 이번 시즌 V-리그 데뷔전을 치른 모마가 3라운드는 되야 적응이 될 것이라고 말한 바 있다.

모마는 “감독님 의견에 동의한다. 발전하는 모습을 보여주고 싶다”며 활약을 약속했다.

STN스포츠=반진혁 기자

sports@stnsport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