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현장] 모델 정호연, ‘오징어 게임’ 오디션 위해 뉴욕패션위크 접은 사연
[st&현장] 모델 정호연, ‘오징어 게임’ 오디션 위해 뉴욕패션위크 접은 사연
  • 박재호 기자
  • 승인 2021.09.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모델 겸 배우 정호연. 사진|넷플릭스 제공
모델 겸 배우 정호연. 사진|넷플릭스 제공

 

[STN스포츠=박재호 기자]

모델 겸 배우 정호연이 ‘오징어 게임’에 출연한 비하인드를 전했다.

15일 넷플릭스 새 오리지널 시리즈 '오징어 게임' 온라인 제작발표회가 진행됐다. 배우 이정재, 박해수, 위하준, 정호연, 허성태와 황동혁 감독이 출연했다.

'오징어 게임'은 456억 원의 상금이 걸린 의문의 서바이벌에 참가한 사람들이 최후의 승자가 되기 위해 목숨을 걸고 극한의 게임에 도전하는 이야기를 담은 넷플릭스 시리즈다. 오는 17일 공개.

이날 정호연은 “뉴욕에서 모델로서 패션 위크 활동을 준비하고 있었는데, 지금 있는 회사에서 오디션 영상을 찍어 보내달라고 하더라. 거의 밥 먹는 시간 제외하고 대본만 봤던 기억이 있다”며 “영상을 보냈는데 감독님이 실물 보고 싶다고 연락이 와서 한국으로 바로 오게 됐다”고 전했다.

이에 황동혁 감독은 “내가 찾던 새벽이었다. 오디션을 많이 봤는데 어울리는 배우를 못 찾았다. 오디션 영상을 봤는데 보는 순간 바로 이 친구가 이 역을 하게 되겠다는 느낌을 받았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눈빛, 외모, 목소리, 연기톤이 제가 찾던 그 인물을 영상 속에서 해주고 있다. 그래서 만나보고 싶었다. 오디션을 보는 순간 제 예감이 틀리지 않았다 싶더라”고 덧붙였다.

STN스포츠=박재호 기자

sports@stnsport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