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쿄pick] ‘황의조 멀티골’ 김학범호, '퇴장' 온두라스 상대 3-0으로 전반 종료
[도쿄pick] ‘황의조 멀티골’ 김학범호, '퇴장' 온두라스 상대 3-0으로 전반 종료
  • 반진혁 기자
  • 승인 2021.07.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KFA
사진|KFA

[STN스포츠=반진혁 기자]

김학범호가 온두라스전 전반전을 제압했다.

김학범 감독이 이끄는 대한민국 올림픽 대표팀은 28일 오후 5시 30분 일본 요코하마에 위치한 요코하마 국립 경기장에서 온두라스와 2020 도쿄 올림픽 B조 예선 최종전 전반전을 3-0으로 마쳤다.

기선제압은 온두라스의 몫이었다. 전반 5분 레예스가 날카로운 슈팅으로 공격의 포문을 열었다. 대한민국도 고삐를 당겼다. 전반 9분 천금 같은 기회를 잡았다. 이동준이 돌파하는 과정에서 페널티 킥을 얻어냈다. 이것을 황의조가 성공시키면서 팀에 리드를 안겼다.

선제 득점을 등에 업은 대한민국의 분위기는 달아올랐다. 전반 15분 코너킥 상황에서 연결된 김진규의 크로스를 박지수의 머리를 갖다 댔지만, 크로스바를 강타했고 이후 세컨드 볼을 박지수가 회심의 슈팅으로 연결했지만, 또 크로스바를 맞추면서 아쉬움을 삼켰다.

대한민국은 또 한 번의 기회를 잡았다. 전반 17분 또 페널티 킥을 얻어냈고 원두재가 마무리하면서 격차를 벌렸다. 일격을 당한 온두라스도 반격에 나섰지만, 이렇다 할 찬스를 잡지 못했다.

분위기는 대한민국 쪽으로 흘렀다. 전반 38분 온두라스가 퇴장을 당하면서 수적 우위까지 잡았다. 이 기세를 몰아 추가 득점을 노렸다. 그러던 전반 추가 시간 골키퍼 선방 이후 세컨드 볼 상황에서 황의조가 추가골을 만들면서 3-0 스코어로 전반전을 마쳤다.

STN스포츠=반진혁 기자

sports@stnsport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