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SP, 이현주 괴롭힘 폭로한 동창 무혐의에 ‘불복절차’ 진행
DSP, 이현주 괴롭힘 폭로한 동창 무혐의에 ‘불복절차’ 진행
  • 박재호 기자
  • 승인 2021.06.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에이프릴 전 멤버 이현주
에이프릴 전 멤버 이현주

 

[STN스포츠=박재호 기자]

그룹 에이프릴 전 멤버 이현주가 멤버들에게 괴롭힘을 당했다는 글을 올린 누리꾼이 무혐의 처분을 받은 가운데 DSP미디어가 이를 불복한다는 입장을 밝혔다.

DSP미디어 측은 8일 "피의자가 당해 내용을 이현주로부터 전해 들은 점, 당시 그에 관한 다수의 기사가 배포된 점 등에 비춰 글을 작성하면서 허위의 인식이 있었다고 볼 수 없다는 것이 불송치 결정의 이유"라며 "피의자가 전파시킨 글의 내용이 사실이라는 결정은 없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이에 허위 내용 전파의 책임소재를 분명하게 확인하기 위해 해당 내용의 제공자로 언급된 당사자 본인을 상대로 고소를 했고, 그에 대한 조사가 진행될 예정"이라며 "불송치 결정에 대한 불복절차도 진행 중"이라고 덧붙였다.

앞서 DSP미디어는 이현주가 에이프릴 활동 당시 멤버들에게 괴롭힘을 당했다는 글을 쓴 누리꾼 A씨를 명예훼손 혐의로 고소했다. 이와 관련해 경찰은 A씨의 범죄 혐의가 인정되지 않는다며 불송치 결정한 것으로 전해졌다.

사진=뉴시스

STN스포츠=박재호 기자

sports@stnsport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