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포커스] 新아이돌 세계관 ‘이미테이션’, 첫방 관전포인트 ‘셋’
[st&포커스] 新아이돌 세계관 ‘이미테이션’, 첫방 관전포인트 ‘셋’
  • 박재호 기자
  • 승인 2021.05.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BS2 ‘이미테이션’ 포스터
KBS2 ‘이미테이션’ 포스터

 

[STN스포츠=박재호 기자]

KBS2 새 금요드라마 ‘이미테이션’이 오늘(7일) 첫 방송된다.

‘이미테이션’은 아이돌 100만 연예고시 시대에 맞춰 진짜를 꿈꾸는 모든 별들을 응원하는 아이돌 헌정서. 동명의 웹툰을 원작으로 아이돌을 중심으로 한 새로운 세계관이 흥미롭게 펼쳐질 것으로 기대를 높인다.

첫 방송을 앞두고 예비 시청자들의 팬심에 불을 지피는 관전 포인트를 짚어봤다.

■ 新아이돌 세계관

‘이미테이션’은 전세계를 아우르는 K-POP을 배경으로 한 가상의 아이돌 세계관을 완벽히 구현할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청순함과 에너제틱함을 자랑하는 걸그룹 ‘티파티(Tea Party)’부터 강렬한 카리스마로 데뷔와 동시에 최정상 타이틀을 거머쥔 TOP아이돌 ‘샥스(SHAX)’, 독보적인 섹시 아우라를 자아내는 원톱 솔로 가수 ‘라리마’, 그리고 청량한 소년미를 뽐내는 ‘스파클링(Sparkling)’까지 각기 다른 매력으로 중무장한 새로운 아이돌들이 대거 등장해 시선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특히 이 세계관에는 깊이를 더할 신선한 조합의 새로운 아이돌 그룹과 중독성 강한 노래와 안무, 그리고 웅장한 스케일의 무대까지 모두 담겨 시청자들의 눈과 귀를 단숨에 매료시킬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이처럼 새로운 K-POP 세계관의 포문을 연 ‘이미테이션’은 ‘드림하이’, ‘미남이시네요’ 등을 잇는 새로운 ‘원픽 아이돌 드라마’의 탄생을 알린다.

■ 춤-노래-연기 모두 섭렵한 엔터테이너 총출동

‘이미테이션’은 춤, 연기, 노래까지 모두 섭렵한 엔터테이너들이 총출동해 맹활약을 펼칠 것으로 기대를 자아낸다. 먼저 영화와 드라마를 넘나들며 대중을 사로잡아온 정지소가 이번에는 아이돌로 변신을 꾀해 이목을 끈다. 특히 정지소는 앞서 서면 인터뷰를 통해 “어릴 적 아이돌이 꿈이었던 때가 있었고, 평소에도 춤과 노래에 관심이 많아서 종종 배우는 시간을 가졌었다”고 밝힌 바 있어, 무대 위에서 화려하게 빛날 그의 반전 실력에 관심이 쏠린다.

이와 함께 모든 아이돌들의 원조 우상인 1세대 아이돌 god 데니안(지학 역)과 베이비복스 심은진(변기자 역)을 비롯해, 아이돌 출신 배우로 연기력까지 인정받은 이준영(권력 역), 박지연(라리마 역), 이수웅(현오 역) 그리고 활발히 활동 중인 현역 아이돌 SF9 휘영(이현 역)-강찬희(은조 역), 에이티즈(ATEEZ) 윤호(유진 역), 종호(혁 역), 성화(세영 역), 산(민수 역)까지 전 세대를 아우르는 연기돌들이 ‘이미테이션’에 총출동해 다재다능한 매력을 가감없이 뽐낼 예정이다. 누구보다 아이돌 세계를 깊게 경험하고 공감하는 연기돌들은 극중에서 선보이는 무대의 완성도를 높이는 것은 물론, 아이돌 세계관을 관통하는 스토리의 몰입도 또한 배가시킬 것으로 기대를 더한다.

■ 무대 뒤 아이돌들의 진짜 연애

‘이미테이션’은 화려한 스포트라이트가 쏟아지는 무대뿐 아니라, 무대 뒤에서 사람들의 시선을 피해 사랑을 키워나가는 아이돌들의 아슬아슬한 진짜 연애를 담아내며 시청자들의 심쿵을 유발할 예정이다. 특히 비밀 연애를 할 수밖에 없는 아이돌의 로맨스와 설렘 등 그동안 궁금했던 리얼한 아이돌의 이야기가 이목을 집중시킬 것이다. 이에 정지소와 이준영의 두근거리는 만남과 이들을 둘러싼 박지연, 윤호가 펼칠 아찔 달달 ‘아이돌 로코’가 안방극장에 심쿵 주의보를 발령할 것이다.

카카오페이지 원작 웹툰 ‘이미테이션’은 2014년 첫 연재 이후 웹툰 누적 조회수 4.6억뷰 돌파, 카카오페이지 구독자 400만 명 돌파, 카카오페이지 최대 팬덤 IP 누적 댓글 60만개를 기록하며 폭발적인 사랑을 받고 있는 글로벌 K-웹툰으로 북미는 물론 일본, 중국, 프랑스, 인도네시아, 태국, 대만에서도 돌풍을 일으키고 있다. 특히 ‘톱스타’ 라리마, ‘완성형 아이돌’ 샥스, ‘성장형 아이돌’ 티파티, ‘열정형 아이돌’ 스파클링 등 ‘이미테이션’의 새로운 세계관이 예비 시청자들의 흥미를 자극한다. 또한 이를 더욱 탄탄하게 만들 제작진으로 ‘신입사관 구해령’, ‘솔로몬의 위증’을 연출한 한현희 감독과 김민정, 최선영 작가의 만남이 이뤄져 기대를 높인다.

KBS2 새 금요드라마 ‘이미테이션’은 오늘(7일) 밤 11시 20분에 첫 방송된다.

사진=KBS2 ‘이미테이션’

STN스포츠=박재호 기자

sports@stnsport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