키움, 고척 스프링캠프 종료...“신인급 선수들 성장 눈에 띈다”
키움, 고척 스프링캠프 종료...“신인급 선수들 성장 눈에 띈다”
  • 이보미 기자
  • 승인 2021.03.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TN스포츠=이보미 기자]

키움히어로즈가 고척스카이돔에서 진행한 스프링캠프를 마쳤다.

키움히어로즈는 지난 2월1일부터 3월18일까지 46일 간 고척스카이돔에서 스프링캠프를 진행했다.

2월 한 달은 기본기와 체력 훈련 위주로 진행했다. 3월부터는 자체 청백전을 비롯해 한화이글스, 두산베어스, LG트윈스, KT위즈 등과 6차례 연습경기를 펼쳐 2승 2무 2패 성적을 거뒀다.

홍원기 감독은 “같은 장소에서 한 달 이상 훈련하는 일정이다 보니 심리적으로 어려움을 느낄 수 있었을 텐데 마지막까지 집중력을 잃지 않고 훈련을 잘 소화해 준 선수들과 코칭스탭에게 고맙다. 캠프 기간 선수들이 경쟁을 통해 기량적인 면에서 한 단계 발전된 모습을 보여줬다”고 총평했다.

이어 “신인급 선수들의 성장이 눈에 띈다. 장재영이 자체 청백전과 연습경기를 통해 점점 좋아지는 모습을 보였고, 김휘집과 신준우도 내야에서 선의의 경쟁을 펼치며 성장하는 모습을 보여줘 기대가 된다. 선발에 도전하는 안우진도 팀의 기대에 부응하는 모습이었다”고 말했다.

마지막으로 “곧 있을 시범경기를 통해 부족한 부분을 보완해 나가겠다. 최종 점검을 하면서 선수들의 보직을 확정할 계획이다”고 전했다.

키움히어로즈는 20일 롯데자이언츠와의 시범경기를 위해 19일 부산으로 이동할 계획이다. 
 

사진=키움히어로즈

bomi8335@stnsport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