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6년만 프리 선언’ 배성재, SBS에 사표 제출→ ‘FA대어’ 되나
‘16년만 프리 선언’ 배성재, SBS에 사표 제출→ ‘FA대어’ 되나
  • 박재호 기자
  • 승인 2021.02.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BS 배성재 아나운서
SBS 배성재 아나운서

 

[STN스포츠=박재호 기자]

배성재 아나운서(43)가 SBS에 사표를 냈다.

16일 SBS 측은 "배성재 아나운서가 최근 회사에 사표를 냈다"고 밝혔다. 이어 "(퇴사는)아직 회사와 논의하고 있는 중"이라고 덧붙였다.

배성재는 이미 지난 1월 SBS 측에 회사의 제안에 사의를 표명한 것으로 알려졌다. 배성재는 지난 1월 26일 자신이 진행하는 SBS 라디오 '배성재의 텐'의 '생녹방' 라이브에서 거취에 대한 질문 댓글이 빗발치자 “회사와 이야기하고 있는 것은 맞는데 결론도 안 났다”고 전한 바 있다.

이어 "결정을 저만 하는 게 아니라 다른 사람들과 함께 결정해야 한다"며 "뭔가 결정이 되면 바로 말씀드리겠다 지금은 아무 것도 없다"라고 언급했다.

배성재 아나운서는 지난 2006년 공채 14기 아나운서로 SBS에 입사했다. 스포츠 방송 전문으로 자리매김한 그는 올림픽·아시안게임·월드컵 등 굵직한 국제 스포츠 행사를 중계하며 SBS 간판 아나운서로 발돋움했다.

또한 스포츠 관련 프로그램을 다수 진행하며 시청자에게 친근한 방송인으로 다가섰다.

사진=뉴시스

STN스포츠=박재호 기자

sports@stnsport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