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성범 7억8천·박민우 6억3천' NC, 재계약 대상자 연봉계약 완료
'나성범 7억8천·박민우 6억3천' NC, 재계약 대상자 연봉계약 완료
  • 박승환 기자
  • 승인 2021.01.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NC 다이노스 나성범
NC 다이노스 나성범

[STN스포츠=박승환 기자]

NC 다이노스가 2021시즌 재계약 대상자와 연봉 계약을 완료했다.

NC는 2021년 NC 다이노스의 재계약 대상자 신인 및 FA 선수를 제외한 68명과 계약을 마쳤다.

투수 송명기, 타자는 강진성이 최고 인상률을 기록했다. 송명기는 구단 역대 최고 인상률(307.4%)로 억대 연봉(2700만원→1억 1000만원)을 받는다. 종전 구단 역대 최고 인상률은 2020년 박진우 선수가 기록한 300%(4000만원→1억 6000만원)였다. 야수 중에는 강진성이 215.8%(3800만원→1억 2000만원)로 최고 인상률을 기록했다.

메이저리그 진출에 도전했던 나성범은 지난해보다 56% 인상된 7억 8000만원에 계약을 맺었고, 박민우는 21.2%가 오른 6억 3000만원에 도장을 찍었다.

사진=뉴시스

STN스포츠=박승환 기자

absolute@stnsport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