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득점포 가동 실패’ 손흥민 향한 아쉬운 평가...“평소 모습이 아니었어”
‘득점포 가동 실패’ 손흥민 향한 아쉬운 평가...“평소 모습이 아니었어”
  • 반진혁 기자
  • 승인 2021.01.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TN스포츠=반진혁 기자]

손흥민이 평소 모습이 아니었다는 평가를 받았다.

토트넘 홋스퍼는 14일 오전 5시 15분(한국시간) 영국 런던에 위치한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치러진 풀럼과 2020-21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16라운드 순연 경기에서 1-1 무승부를 기록했다.

이날 토트넘은 승리를 거둔다면 리그 3위까지 순위를 끌어올릴 수 있었지만, 결과적으로 실패했다.

손흥민은 선발 출격했다. 주중에 치러진 마린과의 FA컵 64강전에서 휴식을 취하면서 체력을 비축했기에 활약과 3경기 연속 득점포 가동 여부에 관심이 쏠렸다.

공격 라인에서 존재감을 보여주려고 했던 손흥민이지만, 풀럼의 협력 수비에 고전하면서 이렇다 할 모습을 보여주지는 못했다.

평소 번뜩였던 결정력이 나오지 않았다. 연결하는 슈팅은 빈번히 골키퍼 선방에 막히면서 득점으로 이어지지 않았다.

후반 27분에는 역습 상황에서 찬스를 맞았고 최종 슈팅까지 가져갔지만, 골대를 강타하면서 아쉬움을 삼켰다.

영국 지역 매체 <런던 이브닝 스탠다드>는 손흥민에게 평점 6점을 부여하면서 “골대를 강타하는 등 평소의 모습이 아니었다. 이것에 대한 대가는 컸다”고 평가했다.

사진=뉴시스/AP

prime101@stnsport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