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J유화, 남친 BJ짭구 데이트 폭력 주장 ”죽기 직전까지 갔다“
BJ유화, 남친 BJ짭구 데이트 폭력 주장 ”죽기 직전까지 갔다“
  • 박재호 기자
  • 승인 2020.12.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프리카TV 영상 화면
아프리카TV 영상 화면

 

[STN스포츠=박재호 기자]

BJ 유화가 연인인 BJ 짭구에게 폭행을 당했다고 주장했다.

BJ 유화는 10일 자신의 아프리카TV 공지 게시판을 통해 "짭구 그 사람이랑 다시는, 다시는 엮일 일 없어요. 죽기 싫어요"라는 의미심장한 글을 올려 이목을 집중시켰다.

이어 추가로 글을 올리며 "그분(짭구)이 아마 맞은 사진 당한 것처럼 올릴텐데 저는 때리지 못할 정도로 죽기 직전 상황까지 갔다"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손가락으로 입안을 휘저었고 얼굴을 할퀴고 목이 졸렸다. 지금 오른쪽 손은 쓰기 어려울 정도"라며 "이러다 죽을 것 같아서 차 문을 열었고 지나가던 행인들이 도와주셨다"라며 폭력을 당할 당시 상황을 떠올렸다.

BJ 유화는 "정말 눈물이 나서 글이라도 남긴다"며 글을 마쳤다.

BJ 유화의 공지는 현재 삭제된 상태다. 그는 11일 공지가 계속 삭제된다고 알리며 “내가 삭제하는 게 아니다. 몸이 떨린다. 얼른 정리해서 방송을 켜겠다”고 예고했다.

같은 날 BJ 짭구는 BJ 유화의 글이 올리오기 전 아프리카TV 공지에 “진짜 많은 생각을 정리하고 있다. 팬분들이 말한 지속된 문제, 나의 개인적인 문제 등 다 정리하고 오겠다"라는 공지를 남겼다. 이후 묵묵부답인 상태다.

두 사람은 지난해 12월 공개 연애를 시작한 뒤 수차례 결별과 만남을 반복 중이다.

앞서 두 사람은 지난 4월 성관계 동영상 논란을 일으킨 바 있다. BJ 짭구는 방송을 통해 "BJ 유화가 잔다고 거짓말을 하고 클럽에 가는 등 남자를 만나고 다닌다"라며 폭로했다. 이에 BJ유화는"성관계 도중 동영상 찍지 말라고 했는데 많이 찍지 않았냐, 신고 안한 것만 해도 고맙게 생각하라"라고 응수했다. 그러자 BJ짭구는 "영상 공개할까? 네가 찍자고 했으면 어쩔거냐"라며 반문했다.

사진=아프리카TV 영상 캡처

STN스포츠=박재호 기자

sports@stnsport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