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현우 선방+구스타보 PK 실축’ 울산vs전북, 공방전 속 0-0 전반 종료
‘조현우 선방+구스타보 PK 실축’ 울산vs전북, 공방전 속 0-0 전반 종료
  • 반진혁 기자
  • 승인 2020.10.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TN스포츠(울산)=반진혁 기자]

울산 현대와 전북 현대가 공방전 속에 전반전을 득점없이 마쳤다.

울산과 전북은 25일 오후 4시 30분 울산문수경기장에서 치러진 하나원큐 K리그1 2020 26라운드 경기 전반전을 0-0으로 마무리했다.

경기 초반에는 탐색전이 이어졌다. 섣불리 움직이지 않으면서 호시탐탐 기회를 노렸다. 팽팽한 접전은 계속 이어졌다. 양 팀 모두 틈을 보이지 않았고, 신중하게 경기를 운영했다. 그러던 전반 15분 전북이 기선제압에 나섰다. 이용의 회심의 중거리 슈팅이 골대를 강타한 것이다. 울산도 프리킥 기회를 잡으면서 득점을 노렸다. 하지만, 윤빛가람의 슈팅이 크로스바를 강타하면서 아쉬움을 삼켰다.

이후 경기는 치열한 공방전으로 이어졌다. 양 팀 모두 선제골을 위해 고군분투했다. 하지만, 서로의 골문은 쉽게 열리지 않았다. 그러던 전반 33분 전북의 천금 같은 기회를 얻었다. 주심이 김인성의 핸드볼 파울을 선언한 것이다. 하지만, 구스타보가 실축하면서 찬스를 날렸다.

경기의 분위기는 달아올랐다. 울산은 기세를 가져오기 위해, 전북은 아쉬움을 전환시키기 위해 고군분투했다. 그러던 전반 44분 조규성이 회심의 슈팅을 연결했지만, 골대를 강타하면서 고개를 숙였다. 양 팀의 골문은 열리지 않았다. 결국, 전반전은 공방전 속에 0-0으로 마무리됐다.

사진=한국프로축구연맹

prime101@stnsport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