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식성명] 리버풀 반 다이크, 무릎 수술 확정…이후 재활 프로그램 이행
[공식성명] 리버풀 반 다이크, 무릎 수술 확정…이후 재활 프로그램 이행
  • 이형주 기자
  • 승인 2020.10.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버질 반 다이크
버질 반 다이크

[STN스포츠=이형주 기자]

리버풀 FC의 버질 반 다이크가 수술을 받을 예정이다. 

리버풀은 17일(한국시간) 영국 노스웨스트잉글랜드지역 머지사이드주의 리버풀에 위치한 구디슨 파크에서 열린 2020/21시즌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5라운드 에버튼 FC와의 경기에서 2-2로 비겼다. 리버풀은 리그 2경기 연속 승리에 실패했다. 

이날 리버풀에 악재가 닥쳤다. 핵심 수비수 버질 반 다이크의 부상이 나왔다. 전반 4분 상대 박스 오른쪽에서 반 다이크가 슈팅하러 발을 뻗었다. 이를 막으려는 조던 픽포드 골키퍼의 다리 사이에 발이 껴 살짝 뒤틀렸다. 

해당 충돌 후 반 다이크는 무릎 쪽에 고통을 느끼며 주저 앉았다. 결국 그는 조 고메즈와 교체돼 경기장을 빠져나왔다. 자신의 힘으로 나오기는 했지만 절뚝이며 고통을 느끼는 모습을 보였다. 

하루 뒤인 20일 리버풀이 공식 홈페이지 성명을 통해 반 다이크 부상에 대해 알렸다. 리버풀은 “반 다이크는 에버튼전 픽포드와의 충돌 이후 입은 부상으로 수술을 받을 예정이다. 그가 복귀하기까지의 구체적 일정은 정해지지 않은 상황이다. 반 다이크는 수술 이후 완전한 몸상태에 가능한 한 빨리 다다르기 위해 클럽 의료진과 회복 프로그램을 이행할 것이다”라고 덧붙였다. 

사진=뉴시스/AP

STN스포츠=이형주 기자

total87910@stnsport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