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이슈] 제니, 간호사복 논란 후 ‘검열된’ 적힌 의상 착용 눈길
[st&이슈] 제니, 간호사복 논란 후 ‘검열된’ 적힌 의상 착용 눈길
  • 박재호 기자
  • 승인 2020.10.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블랙핑크 제니
블랙핑크 제니

 

[STN스포츠=박재호 기자]

뮤직비디오에서 선정적인 간호사 복장으로 논란이 됐던 블랙핑크의 제니가 ‘검열(Censored)’이라고 적힌 의상을 입어 눈길을 끈다.

10일 제니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신곡 'Pretty Savage' 속 가사인 "Yeah we some OOO you can't manage"라는 글과 함께 사진 세 장을 게재했다. 해당 문장은 '우리는 너희가 감당할 수 없는 미친 사람'이라는 의미를 담고 있다.

특히 사진 속 제니는 'CENSORED'란 단어가 적힌 청바지를 입었다. ‘검열된’ 뜻으로 풀이되는 만큼 최근 논란이 됐던 간호사 복장 논란과 관련해 목소리를 낸 것으로 추측된다.

앞서 블랙핑크의 'Lovesick Girls' 뮤직비디오에서 제니가 착용한 간호사 복장이 논란이 됐다. 간호사 단체 등은 ‘간호사복을 성적 대상화’ 했다며 비난했다. 논란 이후 YG엔터테인먼트는 “무거운 책임감을 느낀다”며 해당 장면을 전면 삭제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사진=제니 인스타그램

STN스포츠=박재호 기자

sports@stnsport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