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큐가 84야?”...솔비 소속사 대표, 기안84 저격 논란
“아이큐가 84야?”...솔비 소속사 대표, 기안84 저격 논란
  • 박재호 기자
  • 승인 2020.10.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수 솔비(左)와 웹툰작가 겸 방송인 기안84

 

[STN스포츠=박재호 기자]

솔비 소속사 엠에이피크루 대표가 지난 8월 SNS에 올린 기안84 저격 글이 최근 솔비가 tvN '유 퀴즈 온 더 블럭'에 출연하며 뒤늦게 수면 위로 떠올랐다.

솔비는 지난 7일 tvN '유 퀴즈 온 더 블록'에 출연해 화가 활동 초반에 겪었던 고충을 이야기했다. 그는 "모임에서 만난 미술 전공자들이 면전에 대고 '본인이 잘 그린다고 생각하냐', '전공자들이 싫어한다'라고 했다"며 아픈 기억을 떠올렸다.

방송 이후 솔비에게 이런 이야기를 한 인물이 소속사 대표가 올린 글을 근거로 기안84라는 의견이 제기됐다.

소속사 대표는 지난 8월 SNS에 "2016년 12월 KBS 예능 방송 녹화 중 솔비에게 대놓고 퉁명스럽다 못해 안 좋은 표정으로 '그림 왜 그려요? 전공생들이 싫어해요'라고 말하며 무안을 줬던 사람이 최근 발표한 웹툰을 보니 그 내용이 정말 역겹고 충격"이라고 비판했다.

실제 솔비와 기안84는 2016년 12월 KBS2 ‘해피투게도3’에 함께 출연한 바 있다.

그러면서 "그날 녹화장엔 그 사람의 말로 인해 다른 사람들까지도 솔비가 미술 작업을 하는 것 자체가 무슨 큰 잘못을 하고 있는 것 마냥 몰아갔었던 아주 기분 나쁜 기억이 있다. 무척이나 솔비가 당혹스러워했던 모습이 잊혀지지가 않는다"고 고백했다.

마지막으로 엠에이피크루 대표는 "두 얼굴의 겉과 속이 다른 사람한테 내 아티스트가 무시 받았던 기억에 화가 나고 주위 동료와 타인에 대해 배려가 없는 사람을 계속해서 방송에서 우연이라도 보게 될까 걱정"이라며 "당신의 자유지만 그 때 나도 당신한테 묻고 싶었던 걸 이제 물어볼까 한다. 그렇게 그림 잘 그리는 당신은 그림만 그리지 왜 자꾸 방송에 나오냐"라고 반문했다.

말미에 '그런데 84년생이어서 84야? 몸무게가 84야, 아이큐가 84야?'라고 적힌 문구를 통해 누리꾼들은 소속사 대표가 저격한 주인공이 '기안84'라고 추정했다. 해당 글은 기안84가 웹툰 '복학왕'으로 여성혐오 논란을 빚었던 시기와 맞아 떨어져 더욱 신빙성을 높였다.

사진=솔비·기안84 인스타그램

STN스포츠=박재호 기자

sports@stnsport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