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트리밍] ‘목표는 당연히 우승’ 신형민, “선수들, 목표 의식 확실해”
[S트리밍] ‘목표는 당연히 우승’ 신형민, “선수들, 목표 의식 확실해”
  • 반진혁 기자
  • 승인 2020.09.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TN스포츠(전주)=반진혁 기자]

신형민이 리그 우승을 위해 팀 전체가 최선을 다하고 있다고 밝혔다.

전북 현대는 20일 오후 3시 전주월드컵경기장에서 치러진 부산 아이파크와의 하나원큐 K리그1 2020 22라운드 경기에서 2-0으로 승리했다. 이날 결과로 2연승을 질주했고, 선두 울산 현대와의 격차는 2점으로 유지됐다.

신형민은 경기 후 기자회견을 통해 “정규 리그 마지막 경기에서 좋은 모습을 보여준 것 같다. 파이널 라운드에서 울산과의 맞대결이 남아 있다. 우승의 기회는 남았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번 시즌 중국 이적이 불발되면서 여름 이적 시장을 통해 다시 전북으로 복귀한 신형민이다. 경기 출전이 적어 감각을 끌어올리는 데 애를 먹었다.

이에 대해서는 “뛰면서 몸 상태가 올라오고 있다. 잠시 팀이 흔들렸지만, 울산전을 기점으로 반등했다. 파이널 라운드 5경기에서 좋은 모습을 보여줄 것이다”고 말했다.

전북은 선두 울산과의 격차가 2점이다. 상황에 따라 역전 우승도 충분히 가능하다. 지난 시즌처럼 기적을 만들고 싶다는 의지가 엿보이고 있다.

신형민은 전북에 보이지 않는 힘이 작용하고 있다고 밝혔다. 그는 “우승이라는 목표 의식이 있기 때문에 따로 강조하지 않아도 잘할 것이다. 선수들의 목표 의식이 확실하다. 우승이 아니면 안 된다는 인식이 강하다”며 반드시 트로피를 들어 올리겠다고 다짐했다.

사진=전북 현대

sports@stnsport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