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회 빅이닝, 허문회 감독 "타선의 집중력이 돋보인 경기" [고척 S트리밍]
7회 빅이닝, 허문회 감독 "타선의 집중력이 돋보인 경기" [고척 S트리밍]
  • 박승환 기자
  • 승인 2020.09.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롯데 자이언츠 허문회 감독
롯데 자이언츠 허문회 감독

[STN스포츠(고척)=박승환 기자]

"타선의 집중력이 돋보인 경기"

롯데는 16일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2020 신한은행 SOL KBO리그 키움 히어로즈와 시즌 16차전에서 8-2로 짜릿한 역전승을 거두며 2연승을 달렸다.

7회에만 7안타, 3볼넷을 얻어내며 7득점으로 경기를 한 방에 뒤집었다. 롯데는 0-2로 뒤진 7회초 마차도의 안타, 이병규의 볼넷으로 득점권 찬스를 잡았다. 이후 김준태의 우전 적시타로 한 점을 추격한 뒤 정훈이 희생플라이를 터뜨려 동점을 뽑았다.

기세를 탄 롯데는 손아섭과 전준우, 이대호, 이병규가 각각 적시타를 터뜨렸고 7-2로 순식간에 경기를 뒤집었다. 그리고 9회초 김동한의 2루타 등으로 만들어진 1, 3루에서 대타 민병헌의 쐐기타에 짜릿한 역전승을 거뒀다.

경기후 허문회 감독은 "경기 중반 타선의 집중력이 돋보인 경기였다"며 "선발 투수 스트레일리도 제 몫을 했고, 김건국이 이틀 연속 중요한 상황에 등판해 인상적인 활약을 했다"고 승리의 소감을 전했다.

사진=뉴시스

STN스포츠=박승환 기자

absolute@stnsport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