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코어북] 덴버, 기적의 3연승→서부 결승행…클리퍼스 자멸로 시즌 끝
[S코어북] 덴버, 기적의 3연승→서부 결승행…클리퍼스 자멸로 시즌 끝
  • 이서린 기자
  • 승인 2020.09.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LA 클리퍼스의 카와이 레너드와 덴버 너기츠의 자말 머레이
LA 클리퍼스의 카와이 레너드와 덴버 너기츠의 자말 머레이

[STN스포츠=이서린 기자]

덴버 너기츠가 서부지구 파이널 진출 티켓을 손에 넣었다. 

너기츠는 16일(한국시간) 미국 올랜도 디즈니월드 더 필드 하우스에서 열린 '2020 NBA(미국프로농구)' 서부지구 플레이오프(PO) 2라운드 LA 클리퍼스와의 7차전에서 104-89로 승리했다. 따라서 덴버가 컨퍼런스 파이널에 진출하며 LA 레이커스와 경기를 펼치게 된다.

양 팀은 1쿼터부터 적극적으로 경기에 임했다. 니콜라 요키치는 시작과 동시에 득점과 리바운드 모두에서 큰 활약을 펼쳤다. 반면 자말 머레이의 득점 시도는 많지 않았다. 덴버는 야투 성공률이 높았던 것에 비해 7번의 잦은 턴오버를 범하며 계속해서 공격권을 놓치고 말았고, 1쿼터는 24-24로 종료했다.

2쿼터부터 머레이가 살아나기 시작했다. 전반전에서 25득점을 성공시키며 최대 12점의 점수 차로 앞섰던 클리퍼스를 맹추격하기 시작했다. 덴버는 낮은 3점 슛 성공률로 주춤했지만 금방 분위기를 찾으며 54-56으로 마무리했다.

후반전 시작과 함께 제라미 그랜트의 연속적인 3점 슛 득점 덕에 덴버가 주도권을 잡았다. 게리 해리스와 폴 밀샙 역시 3점 슛을 만들어내며 득점에 박차를 가하기 시작했다. 이어 요키치의 페인트존 수비 역시 빛을 발하며 덴버는 공격력과 수비력 모두 보강했다. 하지만 그랜트의 4개의 파울을 범하면서 코트를 떠났지만, 뛰어난 공격 전개를 통해 계속해서 분위기를 이끌며 82-74로 역전을 거뒀다.

4쿼터 초반부터 덴버는 수비력을 한층 더 강화하며 클리퍼스의 득점을 막았다. 클리퍼스의 에이스 폴 조지와 카와이 레너드가 실책을 반복하며 팀 전체가 집중력을 잃어서 덴버는 마지막까지 득점을 쌓았다. 결국 15점 차인 104-89로 덴버가 승리했다.

사진=뉴시스/AP

STN스포츠=이서린 기자

sports@stnsport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