엄태구, '바퀴달린집' 출연 확정...예능 첫 나들이[공식]
엄태구, '바퀴달린집' 출연 확정...예능 첫 나들이[공식]
  • 박재호 기자
  • 승인 2020.07.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우 엄태구
배우 엄태구

 

[STN스포츠=박재호 기자]

배우 엄태구가 tvN 예능프로그램 '바퀴 달린 집'을 통해 첫 예능 나들이에 나선다.

'바퀴 달린 집'은 배우 성동일, 김희원, 여진구가 전국을 유랑하며 소중한 이들을 초대해 하루를 살아보는 버라이어티다. 집 주인 삼 형제와 인연이 있는 게스트들이 등장해 특별한 케미를 보여주는 요즘 대세 예능. 앞서 라미란, 혜리, 공효진, 아이유 등이 게스트로 등장해 화제를 모았다.

엄태구는 영화 '판소리 복서'에 함께 출연했던 김희원과의 인연으로 '바퀴 달린 집'에 초대됐다. 예능 출연 경험이 전무한 엄태구의 첫 예능 리얼리티 소식에 관계자들의 이목이 집중됐다는 후문. 특히 영화 '안시성' 개봉 당시 조인성이 '라디오스타'에서 "태구는 심신이 좀 약하다. 예능에 나온다고 하면 이틀 전부터 땀을 흘릴 것이다", "태구를 섭외하려면 구급차를 대기시켜야 한다"라고 말하며 작품 속 강렬함과 대비되는 엄태구의 실제 모습을 언급한 바 있어, 엄태구의 예능 출연에 대한 대중들의 기대감 역시 커지고 있다.

영화 '안시성'을 포함해 '택시운전사', '밀정', '차이나타운', 드라마 '구해줘2' 등에서 독보적인 카리스마와 묵직한 존재감을 드러내온 엄태구는 배역의 크기와 상관없이 자신이 등장하는 장면을 명장면으로 만들어내는 연기력으로 대중들에게 이름을 각인시켰다. 작년에 개봉한 '판소리 복서'에서는 펀치드렁크 진단을 받은 전직 프로 복서로 분해 색다른 연기 변신을 선보였고, 제7회 들꽃영화상 남우주연상을 수상하는 영예까지 안았다.

한편 개봉을 앞둔 엄태구 주연의 영화 '낙원의 밤'은 제77회 베니스국제영화제 비경쟁 부문에 초청되는 쾌거를 거뒀다. 이처럼 영화와 드라마를 오가며 '믿고 보는 배우'로 자리잡은 엄태구가 예능에서 어떤 모습을 보여줄지, 그의 반전 매력을 향한 궁금증이 증폭되고 있다.

엄태구가 출연하는 tvN '바퀴 달린 집'은 8월 6일 목요일 밤 9시에 방송된다.

사진=프레인TPC

STN스포츠=박재호 기자

sports@stnsport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