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정세, 자폐 스펙트럼(ASD) 청년 변신...'순수 매력' 스틸 포착
오정세, 자폐 스펙트럼(ASD) 청년 변신...'순수 매력' 스틸 포착
  • 박재호 기자
  • 승인 2020.05.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정세가 tvN 새 토일드라마 '사이코지만 괜찮아'에서 자폐 스펙트럼(ASD) 청년으로 변신한다.
오정세가 tvN 새 토일드라마 '사이코지만 괜찮아'에서 자폐 스펙트럼(ASD) 청년으로 변신한다.

 

[STN스포츠=박재호 기자]

오정세가 자폐 스펙트럼(ASD) 청년으로 변신한다.

다음달 20일 첫 방송을 앞둔 tvN 새 토일드라마 ‘사이코지만 괜찮아’(연출 박신우, 극본 조용/ 기획 스튜디오드래곤/ 제작 스토리티비, 골드메달리스트)는 버거운 삶의 무게로 사랑을 거부하는 정신 병동 보호사 문강태(김수현 분)와 태생적 결함으로 사랑을 모르는 동화 작가 고문영(서예지 분)이 서로의 상처를 보듬고 치유해가는 한 편의 판타지 동화 같은 사랑에 관한 조금 이상한 로맨틱 코미디 드라마다.

오정세는 극 중 정신병동 보호사 문강태의 하나 뿐인 형 문상태 역을 맡아 자폐 스펙트럼(ASD) 연기에 도전한다. 자폐를 가진 캐릭터를 연기하는 만큼 새로운 변신이 기대되는 가운데 공개된 사진 속에는 다채로운 문상태(오정세 분)의 일상이 포착돼 순수한 매력이 깃든 그의 면면이 보는 이들의 미소를 자아내고 있다.

먼저 야무지게 목에 건 티슈와 가슴에 꼭 품은 공룡 백과사전 그리고 한결같이 고집하는 듯 한 줄무늬 티셔츠가 그의 남다른 취향을 보여주고 있다. 또 호기심이 가득 서린 채 동그랗게 뜬 눈망울과 바닥에 엎드려 무언가에 열중하고 있는 자태는 때 묻지 않은 여린 감성의 소유자임을 예감케 한다.

이에 오정세는 자폐 스펙트럼을 가진 인물의 섬세한 감정과 독특한 제스처를 그만의 디테일을 살린 연기로 승화시킬 예정이다. 더불어 동생 문강태 역을 맡은 김수현과 세상 끈끈한 브로맨스도 예고하고 있어 벌써부터 기대감이 모아진다.

뿐만 아니라 연이은 작품 흥행으로 대중들의 신뢰를 얻고 있는 만큼 그가 차기작으로 택한 ‘사이코지만 괜찮아’는 어떤 이야기를 담고 있을지도 주목되고 있다. 때문에 올 여름 안방극장을 유쾌하게 물들일 ‘사이코지만 괜찮아’가 더욱 기다려지고 있다. 오는 6월 20일 첫 방송.

사진=tvN 제공

sports@stnsport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