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역전승' 이동욱 감독 "선수들 하나 된 집중력 보여줬다" [잠실 S트리밍]
'재역전승' 이동욱 감독 "선수들 하나 된 집중력 보여줬다" [잠실 S트리밍]
  • 박승환 기자
  • 승인 2020.05.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NC 다이노스 이동욱 감독
NC 다이노스 이동욱 감독

[STN스포츠(잠실)=박승환 기자]

"선수들 똘똘 뭉쳐 하나 된 집중력 보여줬다"

NC는 21일 서울 잠실구장에서 열린 2020 신한은행 SOL KBO리그 두산 베어스와 시즌 3차전 맞대결에서 9회초 빅이닝을 만들어내며 12-6으로 짜릿한 대역전승을 거뒀다. 이날 승리로 NC는 두산과 3연전에서 위닝시리즈를 거뒀다.

패색이 짙었지만, NC는 포기하지 않았다. 3-4로 뒤진 9회초 1사후 대타 박석민이 안타를 때려내며 물꼬를 텄다. 이후 나성범이 연속 안타로 찬스를 이었고, 양의지가 볼넷을 얻어내 만루를 만들었다. 집중력을 잃지 않은 NC는 권희동이 몸에 맞는 볼로 동점을 만든 뒤 노진혁이 역전 2타점 적시타를 때려냈다.

계속되는 찬스에서 강진성이 1타점, 알테어가 3점 홈런을 터뜨리며 사실상 승기를 잡았고, 김준완이 투런홈런을 기록하며 쐐기를 박았다. 비록 9회말 2점을 내줬지만, 역전을 허용하지는 않았다.

경기후 이동욱 감독은 "선수들이 주장 양의지를 중심으로 똘똘 뭉쳐 하나 된 모습으로 집중력을 보여줬다"고 짧은 소감을 전했다.

이어 "마운드에서는 이재학, 배재환, 장현식, 타선에서는 알테어, 박민우, 노진혁 등 모든 선수들이 각자의 역할을 해줘 좋은 경기를 할 수 있었다"며 "내일 창원에서도 좋은 경기 할 수 있도록 준비 잘 하겠다"고 다짐했다.

사진=뉴시스

absolute@stnsport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