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애인국가대표 선수단, 5월18일 이천훈련원 재입촌 ‘7주 만에 훈련재개’
장애인국가대표 선수단, 5월18일 이천훈련원 재입촌 ‘7주 만에 훈련재개’
  • 이보미 기자
  • 승인 2020.04.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장애인체육회는 30일 오전 경기도 이천훈련원에서 2020년도 국가대표 훈련 개시식을 개최했다. 관계자 및 선수단이 2020 도쿄 패럴림픽 선전을 다짐했다.
대한장애인체육회는 30일 오전 경기도 이천훈련원에서 2020년도 국가대표 훈련 개시식을 개최했다. 관계자 및 선수단이 2020 도쿄 패럴림픽 선전을 다짐했다.

 

[STN스포츠=이보미 기자]

장애인국가대표 선수단이 5월 18일부터 훈련에 돌입한다. 

대한장애인체육회는 “오는 5월 18일(월)부터 이천훈련원 재입촌 및 촌외훈련을 재개한다”고 28일 밝혔다. 

대한장애인체육회는 그동안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로 2020도쿄패럴림픽대회가 연기됨에 따라 국가대표 훈련을 한시적으로 중단해왔다. 지난 3월 31일 이천훈련원을 퇴촌한 선수단을 끝으로 모든 훈련이 중단된 지 7주 만에 다시 재개된 것이다. 

그동안 선수단은 개인훈련과 휴식을 병행하며 재충전의 시간을 가졌고, 이천훈련원 역시 일부 훈련장 보수와 기능보강 공사, 코로나 19 대비 방역 등을 통해 선수들을 맞이할 준비를 진행해왔다. 

이천훈련원 입촌 시에는 코로나 19 검사 후 음성판정 선수단에 한해서 입촌이 가능하며 아직 입촌 대상 종목과 선수단 규모는 정해지지 않았으나 경기단체와의 협의를 통해 순차적으로 진행해 나갈 예정이다. 

또한 대한장애인체육회는 코로나 19로 퇴촌한 선수단에게 훈련수당을 지급한다. 수당은 지난 4월 27부터에서 5월 15일까지(공휴일 제외) 최대 12일 비대면 훈련을 인정해 국가대표 지도자(감독, 코치), 트레이너, 선수들에게 각 종목별 경기단체를 통해 지급된다. 

사진=대한장애인체육회

bomi8335@stnsport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