女핸드볼 삼척시청의 역전승, SK슈글즈 8연승 막았다
女핸드볼 삼척시청의 역전승, SK슈글즈 8연승 막았다
  • 이보미 기자
  • 승인 2020.01.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TN스포츠=이보미 기자]

삼척시청이 선두 도약에 성공했다.

삼척은 24일 오후 대구 시민체육관에서 열린 2019-2020 SK핸드볼코리아리그 2라운드 SK슈가글라이더즈와의 대결에서 27-23 승리를 거뒀다.

두 팀은 선두 자리를 놓고 각축을 벌였다. 먼저 SK가 김온아를 앞세워 4-1 리드를 잡았다. 이에 질세라 삼척은 전반 15분 송지은 속공과 연수진 득점으로 동점을 만들었다. 다시 SK가 이민지 선방쇼에 힘입어 4점 차로 달아났다. SK가 14-11로 앞선 채 전반이 종료됐다. 

후반 삼척의 반격이 매서웠다. 송지은과 한미슬 활약으로 연속 4득점을 챙기며 역전에 성공했다. 후반 9분 18-17이 됐다. 박미라도 선방을 펼치며 SK 공격을 틀어막았다. 후반 17분 23-17로 달아난 삼척이 승리의 미소를 지었다.

삼척은 5승1무2패(승점 11)로 SK를 제치고 선두로 도약했다. SK는 시즌 첫 패배를 기록했다. 4승3무1패(승점 11)로 2위에 랭크됐다.

사진=대한핸드볼협회

bomi8335@stnsport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