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vs우즈벡] ‘무승부만 해도 조 1위’ 김학범호, 오세훈-엄원상 출격
[한국vs우즈벡] ‘무승부만 해도 조 1위’ 김학범호, 오세훈-엄원상 출격
  • 반진혁 기자
  • 승인 2020.01.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TN스포츠=반진혁 기자]

오세훈과 엄원상이 김학범호의 공격을 책임진다.

김학범 감독이 이끄는 U-23 대표팀은 15일 오후 7시 15분(한국시간) 태국 랑싯에 위치한 탐마삿 스타디움에서 우즈베키스탄과 2020 아시아축구연맹(AFC) U-23 챔피언십 C조 예선 최종전을 치른다.

대한민국은 이미 조 2위를 확보해 8강에 진출했다. 무승부만 거둬도 조 1위가 확정되는 유리한 상황이지만, 총력전을 다짐하고 있다.

대한민국은 윤종규, 원두재, 오세훈, 엄원상, 정승원, 김재우, 정우영, 김동현, 정태욱, 강윤성, 송범근이 선발 출격한다.

사진=KFA

sports@stnsport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