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후반 막판 교체 아웃’ 손흥민, 울버햄튼전 평점 6.7점...선발 중 최저
‘후반 막판 교체 아웃’ 손흥민, 울버햄튼전 평점 6.7점...선발 중 최저
  • 반진혁 기자
  • 승인 2019.12.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TN스포츠=반진혁 기자]

손흥민(27, 토트넘 홋스퍼)이 선발 출전 선수 중 최저 평점을 받았다.

토트넘은 15일 오후 11시(한국시간) 영국 울버햄튼에 위치한 몰리뉴 스타디움에서 울버햄튼과의 2019-20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17라운드 경기에서 2-1로 승리했다. 이에 지난 라운드 번리전에 이어 연승에 성공했다.

손흥민은 이날 경기도 선발 출전했다. 바이에른 뮌헨과의 챔피언스리그 조별 예선 최종전에도 출전하면서 체력 저하 우려가 있었지만, 조세 무리뉴 감독의 선택을 받았다.

경기 초반 회심의 슈팅을 선보이는 등 날카로운 모습을 보인 손흥민이지만, 그 뿐 이었다. 이후에는 울버햄튼 수비수들의 집중 견제를 받으면서 이렇다 할 모습을 보여주지 못했다.

이후에는 체력적으로 지친 모습을 보였고, 후반 막한 후안 포이스가 교체 되면서 그라운드를 빠져나갔다.

유럽 통계 매체 <후스코어드 닷컴>은 손흥민에게 평점 6.7점을 부여했다. 이는 팀 내 두 번째였다.

한편, 최저는 6.2 해리 윙크스, 득점을 기록한 루카스 모우라와 얀 베르통언은 각각 8.2, 7.9점을 받았다.

사진=뉴시스/AP

sports@stnsport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