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결혼식NO·혼인신고OK"...서유리♥최병길PD, 오늘(14일)부터 부부(종합)
“결혼식NO·혼인신고OK"...서유리♥최병길PD, 오늘(14일)부터 부부(종합)
  • 박재호 기자
  • 승인 2019.08.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TN스포츠=박재호 기자]

서유리가 오늘(14일) 최병길 PD와 백년가약을 약속한다.

지난 6월 서유리는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에 출연해 최PD와의 열애와 결혼 소식을 직접 알려 주변을 깜짝 놀라게 만들었다.

두 사람은 일반적인 결혼식 대신 친지, 지인들과 식사 자리를 갖는 것으로 대신한다. 이후 혼인신고를 하고 법적 부부가 될 예정이다.

서유리는 한 매체와의 인터뷰를 통해 결혼식을 하지 않는 이유에 대해 밝혀 눈길을 끌었다. 그는 “예전부터 지인들 결혼식장에 가면 어색한 분위기가 맞지 않았다. 신랑, 신부가 주인공인데 다른 부분에 더 집중되는 것 같고, 주인공들도 정신없어 보였다. 우리가 결혼한다는 자체에 의미를 두고 싶었다”고 자신의 생각을 털어놨다.

결혼식을 하루 앞둔 어제(13일) 서유리는 라이프타임 ‘아이돌다방’ 제작발표회에서 “유부녀가 되기 전 마지막 자리”라며 “‘훈남 남편과 결혼’이라고 기사가 났으면 좋겠다. 제 남편의 소원이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내기도 했다.

이후 서유리는 자신의 SNS에 ‘미남 PD와 결혼한다'는 제목의 이날 기사를 올리며 “감사해요. 신랑 소원 풀었어요”라며 뿌듯해했다.

한편, 서유리는 2008년 대원방송 성우극회 1기로 데뷔하며 다수의 게임과 애니메이션에 성우로 참여했다. 최근 MBC '마리텔'에서 '미스 마리테'에 출연하며 큰 사랑을 받았으며 삼성 갤럭시의 ‘빅스비 더빙’으로 화제를 모았다. 서유리의 예비 신랑 최병길 PD는 드라마 '에덴의 동쪽', '미씽 나인' 등을 연출했다.

사진=여성조선 제공

sports@stnsport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