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궁 김우진-장혜진 등 도쿄 프레올림픽 대회 출전
양궁 김우진-장혜진 등 도쿄 프레올림픽 대회 출전
  • 이보미 기자
  • 승인 2019.07.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TN스포츠=이보미 기자]

한국 양궁 국가대표 리커브 선수단이 일본 도쿄로 향했다. 

대한양궁협회는 11일 “2020 도쿄올림픽을 1년여 앞두고 일본 도쿄에서 2019 도쿄올림픽테스트이벤트 대회에 한국 리커브 선수단이 파견됐다”고 밝혔다. 

이번 프레올림픽은 11일부터 18일까지 일본 도쿄에서 열린다. 총 25개국 224명이 참가한다. 

한국에서는 총 14명이 파견됐다. 오선택 총감독을 비롯해 남자 리커브 박채순 감독, 여자 리커브 류수정 감독 그리고 남녀부 각 3명의 선수가 함께 했다. 김우진(청주시청)과 이승윤(서울시청), 배재현(청주시청), 장혜진(LH), 안산(광주체고), 전인아(전북도청)가 이 대회에 출전한다. 

오는 12일부터 예선전 랭킹라운드 경기가 펼쳐질 예정이다. 

사진=세계양궁연맹

bomi8335@stnsport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