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컬투쇼' 은지원 "'강식당2' 찍고 기력 잃어…'체험 삶의 현장' 같아"
'컬투쇼' 은지원 "'강식당2' 찍고 기력 잃어…'체험 삶의 현장' 같아"
  • 김주윤 기자
  • 승인 2019.07.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TN스포츠=김주윤 기자]

'컬투쇼' 은지원이 '강식당2' 촬영 소감을 전했다.

10일 방송한 SBS 파워FM '두시 탈출 컬투쇼'에 가수 은지원이 스페셜 DJ로 출연했다.

방송 시작 김태균은 은지원이 출연한 '강식당2'를 언급하며 "아들이 정말 좋아한다"라고 말을 건넸다. 은지원은 "'강식당2' 촬영을 마치고 기력을 잃었다. 이게 예능인지, '체험 삶의 현장'인지, '골목식당'인지 모르겠다"라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은지원은 이번 앨범 타이틀곡 '불나방'에 관해 "보통 '불나방'이 부정적인 이미지로 많이 쓰이지만 저는 긍정적이다. 열정적이고 내 몸을 희생해서라도 한 곳만 향해 달려간다는 뜻이다"라고 설명했다. 그 말에 김태균은 "그러다가 하룻밤 만에 다들 불에 타 죽지 않느냐"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사진=SBS 파워FM '두시 탈출 컬투쇼'

enter@stnsport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