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 최정, 스리런포 터뜨렸다...로맥과 홈런 공동 선두[S크립트]
SK 최정, 스리런포 터뜨렸다...로맥과 홈런 공동 선두[S크립트]
  • 이보미 기자
  • 승인 2019.06.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TN스포츠(수원)=이보미 기자]

SK 와이번스 최정이 시즌 15번째 홈런을 기록했다. 

최정은 12일 오후 6시 30분 수원 KT위즈파크에서 열린 2019 신한은행 MY CAR KBO리그 KT 원정경기에서 3번 타자, 3루수로 선발 출전해 홈런포를 가동했다. 

최정은 1회초 무사 1, 2루 상황에서 상대 선발투수 금민철의 6구째 128km/h 직구를 받아쳤다. 한동민, 고종욱과 나란히 홈을 밟으면서 스코어 3-0을 만들었다. 

전날에는 SK 로맥이 시즌 15호 홈런을 터뜨리며 홈런 1위에 이름을 올렸다. 최정까지 가세했다. 홈런왕 경쟁이 뜨겁다.  

사진=뉴시스

bomi8335@stnsport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