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크립트] '시즌 첫 선발' 이승진, 2이닝 3피안타 2실점 강판
[S크립트] '시즌 첫 선발' 이승진, 2이닝 3피안타 2실점 강판
  • 박승환 기자
  • 승인 2019.06.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K 이승진
SK 이승진

[STN스포츠(고척)=박승환 기자]

올 시즌 첫 1군 선발 투수로 등판한 이승진이 2이닝 만에 강판됐다.

이승진은 5일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2019 신한은행 MY CAR KBO리그 키움 히어로즈와 시즌 8차전 맞대결에서 선발 등판해 2이닝 3피안타 2볼넷 2탈삼진 2실점(2자책)을 기록했다.

올 시즌 1군 첫 선발로 나선 이승진은 시작부터 힘겨운 경기를 펼쳤다. 1회말 서건창과 김하성을 모두 내야 안타로 출루 시켜 1, 2루의 위기에 몰렸다. 이후 긴장한 탓인지 폭투로 주자를 한 베이스 더 진루 시킨 이승진은 이정후와 박병호를 모두 땅볼로 처리하는 과정에서 주자가 각각 한 명씩 홈을 밟아 0-2로 먼저 끌려갔다.

이승진은 2회말 선두타자 박동원을 중견수 뜬공, 임지열을 삼진 처리한 뒤 서건창을 볼넷으로 출루시켰지만, 김하성을 중견수 뜬공으로 처리해 이닝을 마감했다. SK는 3회초 대거 5득점을 뽑아 역전에 성공했지만, 이승진은 더 이상 마운드에 오르지 않고 박민호와 교체됐다.

사진=SK 와이번스

absolute@stnsport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