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하라, 자택서 극단적 선택 시도...생명 지장 없어
구하라, 자택서 극단적 선택 시도...생명 지장 없어
  • 박재호 기자
  • 승인 2019.05.26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TN스포츠=박재호 기자]

구하라가 극단적 선택을 시도했다가 경찰에 구조됐다. 현재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상태다.

26일 YTN의 보도에 따르면 경찰은 26일 새벽 0시 40분쯤 매니저의 신고로 서울 청담동에 있는 구하라의 자택에 출동했으며 구조 당시 집 안에는 연기를 피운 흔적이 발견됐다.

구하라는 지난해 9월 전 남자친구와 폭행 시비 끝에 법적 다툼을 벌였고 이후에도 지속적인 악성 댓글로 심경에 어려움을 겪은 것으로 전해졌다.

사고가 일어나기 몇 시간 전에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안녕‘이라며 극단적 선택을 암시하는 글을 올렸다가 삭제하기도 했다.

사진=구하라 인스타그램

sports@stnsport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KANGSONIC 2019-06-04 04:08:33
하라야~~ 내가 너를 지금 처음 알았듯이 너도 지금부터 새로 시작하는 거야!....너가 그러면 최근에 비로서 너를 안 내가 어떻게 되겠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