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러시아WC] 스웨덴 ‘캡틴’ “손, 굉장히 빠르고 기술적으로 뛰어나”
[러시아WC] 스웨덴 ‘캡틴’ “손, 굉장히 빠르고 기술적으로 뛰어나”
  • 이보미 기자
  • 승인 2018.06.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8 러시아월드컵 조별리그 F조 1차전 대한민국과 스웨덴의 경기를 하루 앞둔 17일 오후 러시아 니즈니노브고로드 스타디움에서 열린 공식기자회견에서 스웨덴 야네 안데르손 감독이 취재진 질문에 답변하고 있다. 대한민국 축구 대표팀은 오는 18일 스웨덴, 24일 멕시코, 27일 독일과 각각 조별리그를 치른다.
2018 러시아월드컵 조별리그 F조 1차전 대한민국과 스웨덴의 경기를 하루 앞둔 17일 오후 러시아 니즈니노브고로드 스타디움에서 열린 공식기자회견에서 스웨덴 야네 안데르손 감독이 취재진 질문에 답변하고 있다. 대한민국 축구 대표팀은 오는 18일 스웨덴, 24일 멕시코, 27일 독일과 각각 조별리그를 치른다.

 

 

[STN스포츠(월드컵특별취재팀/니즈니노브고로드)=이보미 기자]

“손흥민은 굉장히 빠르고 기술적으로도 뛰어나다.”

스웨덴의 주장 안드레아스 그란크비스트가 손흥민에 대한 경계심을 드러냈다.

신태용호의 러시아월드컵 첫 상대 스웨덴이 17일 오후 1시 15분(이하 현지시간) 니즈니노브고로드 스타디움에서 공식 기자회견을 가졌다. 낮 12시부터 진행된 공식 훈련을 마친 뒤 기자회견에 임했다. 

한국과 스웨덴은 오는 18일 오후 3시 같은 장소에서 조별리그 F조 1차전을 펼칠 예정이다. 

이날 스웨덴의 ‘캡틴’ 그란크비스트는 “한국전 준비가 됐다. 월드컵은 축구 선수로서 가장 좋은 기회다. 준비는 완벽하다. 경기장도 만족스럽다”며 소감을 전했다. 

한국의 ‘에이스’ 손흥민을 언급하기도 했다. 그는 “한국에는 좋은 선수들이 상당히 많다. 이 때문에 특정 선수에 집중할 생각을 하지 않고 있다. 특히 손흥민은 굉장히 빠르고 기술적으로도 뛰어나다”고 밝혔다. 

이에 수비를 강조했다. 그란크비스트는 “수비가 중요하다. 팀 전체를 수비해야한다. 우리의 전략대로 나가야 한다. 기회가 있을 때 공격을 할 것이다”고 전했다. 

최근 스웨덴은 평가전에서 골 결정력 부족에 시달렸다. 그란크비스트는 “누구나 어느 경기에서든 골을 넣고 싶다. 월드컵과 친선경기는 다르다”며 다부진 각오를 밝혔다.

이어 “수비는 100% 믿고 있다. 팀워크도 좋다. 자신감이 있다. 좋은 경기력을 보여줄 준비가 됐다”고 덧붙였다. 

얀네 안데르손 감독은 “한국의 전술을 많이 연구했고 분석했다. 부상 선수들도 있었고, 그 전술들은 다소 다양했다. 변화도 있지만 팀 전체에 대해 어느 정도 파악을 했다. 여러 가지 시나리오를 고려하고 있다”며 한국전 대비책을 전했다. 
 

 

사진=뉴시스

bomi8335@stnsport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