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봉구유소년야구단, 크린토피아배 전국유소년야구대회 제패
도봉구유소년야구단, 크린토피아배 전국유소년야구대회 제패
  • 이형주 기자
  • 승인 2018.06.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상식 장면
시상식 장면

[STN스포츠=이형주 기자]

대한유소년야구연맹 소속 서울 도봉구유소년야구단이 정상에 올랐다.

도봉구유소년야구단은 10일 막내린 제1회 크린토피아배 전국유소년야구대회에서 우승을 차지했다. 

서울시야구소프트볼협회가 주최하고 대한유소년야구연맹이 주관한 이번 대회는 지난 22일부터 10일까지 주말과 공휴일을 이용해 장충리틀야구장 등 총 4개 구장에서 치러졌다. 서울시 초등학교 9개 팀을 포함하여 전국에서 106개 팀에서 1,500여명이 참가했다.

국내 대표 세탁 기업인 크린토피아가 후원한 이번 대회는 특히 유소년야구 대회 사상 처음으로 서울시 초등학교 팀이 유소년야구 대회에 출전해 실력을 겨루는 동시에 서로 우정을 다지는 의미있는 대회이기도 하다.   

토너먼트로 치러진 이번 대회에서 서울 도봉구유소년야구단은 꿈나무리그 예선에서 경기 파주시유소년야구단을 10대1, 서울 성북구유소년야구단을 12대2, 인천 계양구유소년야구단을 14대4로 누르고 4강전에서 경기 호평라온유소년야구단 12대6로 물리치고 결승에 올라 경기 의정부시유소년야구단을 10대4로 이겨 대망의 우승을 차지했다.
 
이번 대회는 총 5개 리그로 진행됐으며 최종 경기 결과는 다음과 같다. 새싹리그(7세~초3) 우승 - 경기 남양주시유소년야구단(허성규 감독), 준우승 - 경기 김포시유소년야구단(원현묵 감독) 꿈나무리그(초4~초5) 우승 - 서울 도봉구유소년야구단(김종진 감독), 준우승 - 경기 의정부시유소년야구단(조남기 감독), 유소년리그(초6~중1) 청룡 우승 - 서울 역삼초등학교(어유삼 감독), 준우승 - 경기 김포시유소년야구단(원현묵 감독) 유소년리그(초6~중1) 백호 우승 - 인천 계양구야구단(강대진 감독), 준우승 - 경기 구리메트로유소년야구단(이태경 감독), 주니어리그(중2~고3) 우승 - 경기 의정부시주니어야구단(조남기 감독), 서울 방배주니어야구단(김정혁 감독)이 각각 우승, 준우승을 차지했다.

최우수선수상은 새싹리그 이솔찬(경기 남양주시유소년야구단), 꿈나무리그 구세훈(서울 도봉구유소년야구단), 유소년리그 청룡 이수혁(서울 역삼초등학교), 유소년리그 백호 강창연(인천 계양구야구단), 주니어리그 김민준(경기 의정부시주니어야구단), 감독상은 새싹리그 허성규(경기 남양주시유소년야구단), 꿈나무리그 김종진(서울 도봉구유소년야구단), 유소년리그 청룡 어유삼(서울 역삼초등학교), 유소년리그 백호 강대진(인천 계양구야구단), 주니어리그 조남기(경기 의정부시주니어야구단) 감독이 수상했다.

대한유소년야구연맹의 이상근 회장은 “이번 크린토피아 대회는 실력과 상관없이 전문 학원스포츠와 클럽 스포츠 선수들이 함께 대회를 하며 성적을 떠나 우리 야구를 사랑하는 어린 선수들의 순수한 마음이 반영된 성공적인 대회가 되었다”며 “유소년야구 발전과 저변 확대를 위해 대회를 가능하게 해 주신 서울시야구소프트볼협회 류창수 회장님과 크린토피아 이범택 회장님에게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사진=대한유소년야구연맹

total87910@stnsport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