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10 리틀야구 19일 개막…영등포구리틀야구단 첫 승 신고
U-10 리틀야구 19일 개막…영등포구리틀야구단 첫 승 신고
  • 이형주 기자
  • 승인 2018.04.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 모습
경기 모습

[STN스포츠=이형주 기자]

영등포구리틀야구단이 산뜻한 대회 출발을 했다. 

2018 10세 이하(U-10) 전국리틀야구대회(상반기) 대회가 지난 19일부터 열전에 돌입했다. 

첫 경기부터 빅매치가 펼쳐졌다. 지난 22일 리틀야구 계의 강호 영등포구리틀야구단과 동대문구리틀야구단이 맞붙었다. 영등포구리틀야구단이 마지막에 웃었다. 

함여훈 감독이 이끄는 영등포구리틀야구단은 1회말 인사이드 파크 홈런을 허용하며 끌려갔다. 하지만 곧바로 반격했다. 2회초 이유진(염경초 6)이 우익수쪽 3루타로 공격의 물꼬를 텄다. 이어 6번타자 이유찬(신영초5)이 1루 땅볼로 1점을 득점하여 추격을 했다. 

5회말 영등포구리틀야구단은 2실점을 했다. 하지만 6회초 1번타자로 나선 이진혁(목동초 5)이 중전안타를 치고 나갔다. 이어 2번타자 고준휘(선유초 5)군의 기습번트로 상대 내야진을 흔들었다. 영등포구리틀야구단은 동대문구리틀야구단의 수비 실책을 더해 2득점했다.

경기를 마무리 지은 것은 투수 김태성(당산초 5)이다. 김태성은 6회말 상대 타선을 봉쇄했다. 경기는 3-3 동점으로 끝났다. U-10 대회의 경우 동점으로 끝날 시 추첨을 한다. 이에 곧바로 추첨을 개시했고 영등포구리틀야구단이 승리 팀이 됐다.

영등포구리틀야구단
영등포구리틀야구단

사진=영등포구리틀야구단

total87910@stnsport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