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선수 최초 스노보드 여자 하프파이프 출전 '자랑스러운 권선우'
한국 선수 최초 스노보드 여자 하프파이프 출전 '자랑스러운 권선우'
  • STN 보도팀
  • 승인 2018.02.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노보드 하프파이프 불모지에서 피운 꿈… 동계올림픽에서의 의미 있는 첫 도전!!

 

[STN스포츠=STN 보도팀]

한국 선수 최초로 동계올림픽 스노보드 여자 하프파이프에 출전한 권선우가 화제다. 권선우는 올림픽 출전을 앞두고 진행된 대한체육회와의 인터뷰에서 “운동선수에게 올림픽은 꿈의 무대다. 꿈이었던 경기에 대표로 출전한다는 자체만으로 스스로가 무척 자랑스럽게 여겨진다. 또, 내 생애 최초의 올림픽이기에 더욱 가슴이 벅차다. 목표는 결승 진출! 무척 떨리지만 결승을 목표로 최선을 다하겠다”고 각오를 드러낸 바 있다.

 

사진=대한체육회 

sports@stnsport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