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임지 선정 올림픽 기대주 설원의 왕자 '김마그너스'
타임지 선정 올림픽 기대주 설원의 왕자 '김마그너스'
  • STN 보도팀
  • 승인 2018.02.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인기 종목 ‘크로스컨트리’ 알리고파

 

[STN스포츠=STN 보도팀]

만 19세의 어린 나이지만 한국 크로스컨트리의 새로운 역사를 써가고 있는 김마그너스. 그가 이번 올림픽에서 아시아 국가 선수 중 처음으로 올림픽 크로스컨트리 종목에서 메달을 획득할지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사진=대한체육회 

sports@stnsport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