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FA 공식입장, "박지성 모친 지난해 말 교통사고…치료 중 사망"
KFA 공식입장, "박지성 모친 지난해 말 교통사고…치료 중 사망"
  • STN 보도팀
  • 승인 2018.01.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지성
박지성

[STN스포츠=STN 보도팀]

박지성(36) 대한축구협회 유스전략본부장의 모친 장명자 씨가 운명을 달리했다.

국내 한 매체는 12일 "박지성 대한축구협회 유스전략본부장의 어머니 장명자 씨가 영국에서 교통사고로 사망했다"고 밝혔다. 

측근에 따르면 장명자 씨는 교통사고이후 병원으로 이송됐으나 끝내 사망했다.

대한축구협회(KFA)는 오후 박지성 모친 교통사고 사망과 관련해 공식입장을 밝혔다.

협회 측은 "박 대한축구협회 유스전략본부장의 모친 장명자 씨가 지난해 연말 영국 런던 방문 중 교통사고를 당했다. 병원 치료 중에 한국 시간으로 오늘 새벽에 운명을 달리했다. 장례 절차와 관련한 사항들은 아직 결정되지 않았다"고 전했다. 

사진=뉴시스

sports@stnsport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