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면 강타' 요키시, X-레이 검사 위해 병원 이동 [KS S크린샷]
'안면 강타' 요키시, X-레이 검사 위해 병원 이동 [KS S크린샷]
  • 박승환 기자
  • 승인 2019.10.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송구에 턱을 강타당한 에릭 요키시
송구에 턱을 강타당한 에릭 요키시

[STN스포츠(잠실)=박승환 기자]

송구에 안면을 강타당한 요키시가 검진을 위해 병원으로 이동했다.

요키시는 22일 서울 잠실구장에서 열린 2019 신한은행 MY CAR KBO리그 두산 베어스와 한국시리즈 1차전 맞대결에 선발 등판해 4이닝 동안 9피안타 2볼넷 3탈삼진 6실점(3자책)으로 또다시 포스트시즌의 중압감을 이겨내지 못했다.

경기 초반 요키시는 군더더기 없는 깔끔한 피칭을 펼쳤다. 그러나 2회말 2실점을 기록했고, 4회말 실책 등이 겹치며 추가로 4실점을 기록한 뒤 5회초 마운드를 이영준에게 넘기고 내려갔다.

이날 요키시는 큰 부상을 당할 뻔했다. 1-4로 뒤진 4회말 2사 1루에서 1루 주자 박건우가 도루를 시도했고, 포수 박동원이 재빨리 도루 저지를 위해 공을 뿌렸다. 이때 박동원의 송구를 보지 못한 요키시는 송구에 안면을 강타당했고, 고통을 호소하며 한동안 마운드에서 쓰려져 일어나지 못했다.

앰뷸런스 차량이 그라운드까지 들어올 정도로 상황은 위급해 보였으나, 스스로 일어난 요키시는 남은 아웃카운트를 모두 책임지며 투구를 이어갔으나, 추가 실점을 기록하고 말았다.

키움 관계지에 따르면 "요키시는 4회말 수비 때 포수 송구에 왼쪽 턱을 맞았고, 선수 본인이 '해당 이닝을 끝까지 책임지겠다'고 말해 바로 교체하지 않았다"며 "이닝 종료 후 곧바로 아산병원으로 이동해 X-레이 촬영을 실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사진=뉴시스

absolute@stnsport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