류중일 감독 "4차전 간다면, 선발은 임찬규…윌슨·차우찬 불펜 대기" [준PO S트리밍]
류중일 감독 "4차전 간다면, 선발은 임찬규…윌슨·차우찬 불펜 대기" [준PO S트리밍]
  • 박승환 기자
  • 승인 2019.10.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LG 트윈스 류중일 감독
LG 트윈스 류중일 감독

[STN스포츠(잠실)=박승환 기자]

LG 트윈스 류중일 감독이 준플레이오프 4차전 선발로 임찬규를 예고했다.

류중일 감독은 9일 서울 잠실구장에서 열리는 2019 신한은행 MY CAR KBO리그 키움 히어로즈와 준플레이오프 3차전 맞대결을 앞두고 경기에 임하는 각오와 4차전 선발을 공개했다.

LG는 준플레이오프 1, 2차전에서 키움에게 2경기 연속 충격의 끝내기 패배를 당하며 낭떠러지에 몰렸다.

잠실에서 열리는 준플레이오프 3차전을 앞둔 류 감독은 "미출전 선수는 타일러 윌슨과 차우찬"이라며 "윌슨은 켈리가 선발이기 때문에 외국인 선수 출전 규정에 따라서 제외했고, 차우찬은 105구를 던지고 하루 휴식 뒤 등판하는 것은 힘들다고 생각했다"고 말했다.

혹시 모를 4차전 선발 투수도 공개했다. 류 감독은 "4차전 선발은 임찬규가 나서며, 상황에 따라 다르겠지만, 뒤에 차우찬과 윌슨을 활용할 계획을 갖고 있다"고 덧붙였다.

이어 "언제 투입이 될지는 모르겠지만, 기회가 된다면 오지환을 경기 후반에 기용할 예정"이라며 "마지막 경기가 될 수도 있는데, 선취점을 먼저 뽑는 것이 중요하다. 또한 켈리가 5회 이상을 잘 던져주길 바란다. 이후에는 김대현-송은범-진해수-정우영-고우석으로 이어지는 필승조를 투입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사진=LG 트윈스

absolute@stnsport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