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이빙 캐치' 터커, 9월 둘째 주 ADT캡스플레이 선정
'다이빙 캐치' 터커, 9월 둘째 주 ADT캡스플레이 선정
  • 박승환 기자
  • 승인 2019.09.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IA 타이거즈 터커
KIA 타이거즈 터커

[STN스포츠=박승환 기자]

‘KIA의 슈퍼맨’ 프레스턴 터커가 9월 둘째 주 ‘ADT캡스플레이’에 선정됐다. 

터커는 지난 6일 수원구장에서 열린 KT 위즈와의 경기에서 몸을 사리지 않은 다이빙 캐치로 아웃카운트를 만들어 냈다. 이 플레이로 터커는 이번 시즌 ‘ADT캡스플레이’에 3회째 선정되었다.

이날 터커는 0-1으로 뒤진 2회말 1사 상황에서 타자 황재균의 타구를 몸을 사리지 않은 다이빙 캐치로 잡아냈다. 투혼의 수비를 선보인 터커였지만, 다이빙 캐치 이후 잠시동안 그라운드에 누워 몸을 움직이지 못하는 모습을 보였고, 결국 다음 이닝 김주찬과 교체돼 부상의 우려를 자아내기도 했다.

터커의 부상 여부에 대해 KIA는 "오른쪽 어깨 근육통이 발생했고 선수 보호 차원에서 교체했다"라고 밝혔다. 또 이 부상의 여파로 터커는 7일 키움 히어로즈와의 경기 역시 선발 라인업에서 제외돼 휴식을 취했다.

터커의 투혼의 다이빙 캐치는 무려 76%의 득표율을 기록하며 1위에 올랐다.

이어 김헌곤 (삼성 라이온즈)의 슬라이딩 캐치가 2위에 올랐다. 김헌곤은 7일 NC 다이노스와의 경기에서 박석민의 타구를 멋진 다이빙 캐치로 잡아내며 이닝을 마무리 지었다. 김헌곤의 수비는 15%의 득표율을 기록했다.

더불어 9월 둘째 주 ‘ADT캡스플레이’에는 김용의(LG 트윈스), 장영석(키움 히어로즈), 송광민(한화 이글스), 호잉(한화 이글스)의 플레이가 후보에 올랐다. 이들은 각각 5%, 2%, 1%, 1%의 득표율을 기록했다.

사진=ADT캡스플레이어

absolute@stnsport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