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젤리나 졸리는 ‘서울 구경’ 중...백화점·종로서 목격담 줄이어
안젤리나 졸리는 ‘서울 구경’ 중...백화점·종로서 목격담 줄이어
  • 박재호 기자
  • 승인 2019.08.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TN스포츠=박재호 기자]

아들 매덕스의 연세대 입학 준비를 위해 입국한 안젤리나 졸리의 모습이 서울 시내 곳곳에서 포착됐다.

19일 온라인 커뮤니티 등에는 졸리와 매덕스의 목격담과 함께 서울 시내에서의 모습들이 공개됐다.

공개된 사진에는 졸리가 큰 쇼핑백을 들고 서울 신세계백화점 본점 앞을 지나는 모습이 담겨있다. 졸리와 매덕스는 해당 백화점을 방문한 것으로 알려졌다. 또한 졸리 일행이 종로의 한 식당에서 식사를 하는 모습도 포착됐다.

졸리의 이번 방한은 연세대학교에 입학하는 아들 매덕스의 입학 준비를 돕기 위한 것으로 알려졌다. 일각에서는 안젤리나 졸리가 곧 새 학기가 시작되는 매덕스의 집을 알아볼 거라고 예상하고 있다.

매덕스의 연세대 입학 사실은 지난 5일(현지시간) 미국 연예매체 피플이 보도한 가운데 국내서도 큰 화제를 모았다. 매체에 따르면 K팝 광팬인 매덕스는 한국 대학 입학을 위해 한국어 공부도 하고 있다.

작년 11월 안젤리나 졸리와 매덕스는 서울 연세대 캠퍼스에 방문한 적 있다. 당시 연세대 측에 직접 캠퍼스 투어를 신청해 학생 홍보대사들의 안내를 받으며 학교 견학에 나서기도 했다. 연세대에 따르면 매덕스는 입학후 9월부터 생명과학공학을 전공할 예정이다.

한편 안젤리나 졸리는 이혼한 전 남편인 브래드 피트와 사이에서 낳은 실로, 녹스, 비비안과 입양한 자녀 매덕스, 팍스, 자하라 등 총 6명의 자녀가 있다. 매덕스는 안젤리나 졸리가 2000년 캄보디아에서 입양한 첫 번째 자녀다. 이어 베트남에서 팍스를, 에티오피아에서 자하라를 입양했다.

사진=뉴시스

sports@stnsport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