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로 새 출발’ 혜리, 신생 기획사와 전속계약[공식]
‘배우로 새 출발’ 혜리, 신생 기획사와 전속계약[공식]
  • 박재호 기자
  • 승인 2019.04.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TN스포츠=박재호 기자]

걸스데이 출신 혜리가 신생 기획사와 새롭게 계약했다. 배우 ‘이혜리’로 새 출발한다.

30일 크리에이티브그룹 ING 측은 “최근 전 소속사와 계약이 만료된 혜리가 크리에이티브그룹 ING의 신생 1호 아티스트로 전속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혜리는 새로운 소속사를 정하는데 있어 여러 회사의 러브콜이 있었지만 고심 끝에 활발한 활동의 비전을 제시한 신생회사와 손잡기로 결정했다고.

크리에이티브그룹 ING 측은 “혜리는 남녀노소 모두가 좋아하고 음악, 예능, 드라마, 영화 등 다방면에서 활동이 가능한 잠재력이 높은 아티스트”라며 “그와 함께 하게 돼 기쁘다. 새로운 열정과 비전을 높이 사준 만큼 경험이 풍부한 스태프들과 함께 전담팀을 만들어 전폭적으로 지원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크리에이티브그룹 ING는 혜리의 새 프로필이 담긴 공식 인스타그램(@hyeri.official)을 오픈 했다.

혜리는 2010년 걸그룹 걸스데이로 데뷔 이후 2014년 ‘진짜사나이’에 출연하며 인기를 끌었다. 2015년 ‘응답하라 1988’에서 덕선 역으로 출연하며 배우로 자리매김했다. 이어 ‘딴따라’, ‘투깝스’ 등을 통해 연기활동을 이어갔다. 현재 tvN 수목 드라마 ‘미쓰리’ 출연을 검토 중이다.

사진=크리에이티브그룹 ING

sports@stnsport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