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포트라이트] '14K 완봉승' 소사, 그야말로 '언터쳐블'
[S포트라이트] '14K 완봉승' 소사, 그야말로 '언터쳐블'
  • 윤승재 기자
  • 승인 2018.05.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LG 소사 ⓒ뉴시스
LG 소사 ⓒ뉴시스

[STN스포츠(잠실)=윤승재 기자]

그야말로 '언터쳐블'이었다. LG 선발 헨리 소사가 '14K‘ 삼진쇼를 선보이며 완봉승을 거뒀다.

LG트윈스 소사는 24일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NC다이노스와의 2018 신한 MY CAR KBO리그 경기에서 선발투수로 나서 9이닝 4피안타 무실점 14삼진 1볼넷의 완벽투를 선보이며 팀의 4연승을 이끌었다. 

빠르고 압도적이었다. 소사는 최고 157km/h의 빠른 직구와 압도적인 구위를 앞세워 매 이닝 삼진쇼를 펼쳤다. 소사는 6회 만에 12개의 삼진을 잡아내며 개인 한 경기 최다 탈삼진 기록도 새롭게 달성했다.  

소사는 3회까지 퍼펙트게임을 이어가며 NC 타선을 압도했다. 4, 5회에는 선두타자를 출루시키며 흔들렸으나, 두 이닝 모두 뜬공과 삼진 2개로 후속타자 3명을 돌려세우며 무실점 이닝을 이어갔다. 

6회에는 한 경기 개인 최다 탈삼진 기록을 달성하는 기쁨을 맛봤다. 삼진 2개로 두 타자를 잡아낸 소사는 노진혁에게 안타를 맞았으나, 나성범을 삼진으로 돌려세우며 이날 열두 번째 삼진을 잡아냈다. 11개였던 기존 기록을 6이닝 만에 12개로 경신한 소사였다. 

소사는 여기서 그치지 않았다. 7회 스크럭스와 8회 이인혁에게 삼진을 하나 씩 더 추가하며 기록을 14개로 늘렸다. 이는 외국인 선수 한 경기 최다 탈삼진 기록으로, 前 한화 바티스타와 前 삼성 밴덴헐크 두 명밖에 달성하지 못했던 대기록이다. 소사는 이들과 어깨를 나란히 하는 기염을 토하며 그야말로 완벽한 경기력을 선보였다.

9회에도 마운드에 오른 소사는 안타와 이날 첫 볼넷을 내주며 흔들렸다. 하지만 2사 1,2루 상황에서 박석민을 뜬공으로 돌려 세우며 이닝을 마무리, 완봉승을 장식했다.

사진=뉴시스

unigun89@stnsport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인천광역시 부평구 청천동 419-2 부평테크노타워 8층 7호(807호)
  • 대표전화 : 1599-1242
  • 팩스 : 070-7469-0707
  • 명칭 : (주)에스티메타미디어
  • 제호 : 에스티엔메타미디어
  • 등록번호 : 서울 아 00952
  • 등록일 : 2009-09-04
  • 발행일 : 2009-09-04
  • 대표이사 : 이강영
  • 발행인 : 이강영
  • 편집인 : 이승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승호
  • 에스티엔메타미디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에스티엔메타미디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stn5043@stnsports.co.kr
ND소프트 인신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