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향신문 가을야구] 챔피온스, 조마조마에 6-5 짜릿한 승리
[경향신문 가을야구] 챔피온스, 조마조마에 6-5 짜릿한 승리
  • 이형주 기자
  • 승인 2017.10.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TN스포츠(고양)=이형주 기자]

챔피온스가 개막전을 승리로 장식했다.

챔피온스는 14일 경기도 고양 장항야구장 개장 기념으로 열린 '2017 경향신문과 함께 하는 가을야구' 개막전 조마조마와의 경기에서 6-5로 승리했다. 이날 경기는 제한 시간 2시간을 넘으면 새로운 이닝을 진행하지 않으며, 최대 7회까지 치르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이 때문에 양 팀은 6회말까지만 경기를 치렀다.

이날 연예인 야구단 조마조마는 고두원(좌익수)-임태경(2루수)-장진(우익수)-김인수(유격수)-정진우(3루수)-백광수(1루수)-서지석(중견수)-한지훈(지명타자)-윤경호(포수) 순으로 타선을 구성했다. 선발 투수는 황인성이었다.

이에 맞서는 전직 체육인팀 챔피온스는 박세우(3루수)-김상연(유격수)-이복술(중견수)-1루수(박우)-이종석(좌익수)-황상우(포수)-김정현(지명타자)-원서호(우익수)-여홍철(2루수)으로 타선을 짰고 선발 투수로는 김장한이 마운드에 올랐다.

조마조마의 초반 공세가 매서웠다. 장진이 1회초 2사 주자 없는 상황에서 등장했다. 장진이 끌어당긴 타구가 1루수 옆으로 흘러 2루타가 됐다. 이후 장진이 김인수의 타석 때 유격수 실책을 틈타 홈을 밟았다.

하지만 챔피온스가 곧바로 경기를 뒤집었다. 1회말 박세호가 안타로 출루해 포문을 열었다. 이후 만루 상황에서 3루 주자 황상우가 과감하게 홈을 파고들며 경기를 뒤집었다.

조마조마가 2회초 3득점을 올리며 다시 분위기를 가져왔다. 조마조마는 2회초 1사 1,2루 기회를 맞았다. 고두원이 기회를 놓치지 않고 깨끗한 중전 안타로 서지석을 불러들였다. 이후 후속 타자 임태경의 친 공을 우익수가 잡지 못해 4-2가 됐다.

그러나 챔피온스의 저력이 또 한 번 빛났다. 차근차근 추격하던 챔피온스는 5회말 이복술의 유격수 땅볼 때 3루 주자 김상연이 홈을 밟았다. 이에 경기는 5-5 동점 상황이 됐고 두 팀은 6회에 돌입했다.

승리의 여신이 웃은 쪽은 챔피온스였다. 6회말 황상우의 장타가 터지며 챔피온스가 2,3루의 기회를 맞았다. 원성호가 3루 주자를 불러들이며 경기가 챔피온스의 승리로 마무리됐다.

한편 경향신문 가을야구는 이번 개막전을 시작으로 5주간의 열전에 돌입한다. 조별리그에서 팀당 2경기씩을 치른 뒤 토요리그 조 1위 4개 팀, 일요리그 조 1위 4개 팀이 8강에 오른다. 8강부터 결승까지는 토너먼트로 진행된다. 결승전은 다음달 11일로 예정돼있다.

사진(고양)=윤승재 기자

total87910@stnsports.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